서울 대중교통 이용 코로나 이후 첫 하루 1000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세계유산위 러시아 개최 무한 연기… 가야고분군 세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5년간 80억… ‘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 유치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경기도 인권모니터단 478명으로 확대…도민 주도 인권활동 강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는 인권모니터단을 기존 29명에서 478명으로 대폭 확대하고 도민이 주도하는 인권 개선 활동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2020년 11월 출범한 인권모니터단은 경기도 인권지킴이로 ▲ 공공영역 내에서 발생하는 인권침해 및 차별행위 제보 ▲ 인권정책 및 제도 개선사항 제안 ▲ 경기도 인권정책 참여 ▲ 홍보 활동 등의 역할을 한다.

올해 위촉된 인권모니터단 478명은 도민 대상 공개모집과 도와 시군, 공공기관 추천을 통해 도민 321명, 인권업무 담당 공무원 88명, 지자체 산하 공공기관 직원 69명으로 구성됐다.

도는 지난해 7월 개정된 인권조례에 따라 인권모니터단의 구성과 운영에 대한 근거가 신설된 만큼 올해부터 도민 주도형 인권개선 활동이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했다.

이를 위해 우수 단원에게는 소정의 활동비나 지역화폐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도민인권배심회의,인권영향평가,도인권헌장제정회의 등 도 주관 인권정책 구성원으로 참여하는 기회를 부여할 방침이다.

김장현 도 인권담당관은 “민관협력 차원에서 구성된 인권모니터단은 경기도 인권 행정의 중요한 동반자로서 공고한 협력을 바탕으로 모두의 인권이 존중받는 세상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신동원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대구 ‘가상공간 EXPO’ 메타버스로 수출 지원

16일부터 1개월 동안 개최 누구나 아바타로 방문·관람

케이블카 타고 남해 비경 한눈에… Y자형 출렁다리에

거제·거창·하동 경관 조망 시설 입소문 타고 관광명소 부상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조성 가속도

10.46㎞ 제방 물막이 공정 마무리 내년 6월까지 매립공사 완료 계획 2024년 인구 2만 5000명 도시로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