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사율 18% ‘풀밭 속 복병’… 전국에 진드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소멸 대신 희망의 샷… 군위 ‘효자’ 떠오른 골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대구 명물 ‘BTS 뷔 벽화거리’ 60m로 두 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대문, 조지아와 함께 우크라 평화 기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양국 수교 30주년 기념 행사로
와인 등 판매해 우크라에 기부


문석진(오른쪽 두 번째) 서울 서대문구청장이 지난 7일 신촌 박스퀘어에서 열린 ‘한국·조지아 수교 30주년 기념행사’에서 오타르 베르제니시빌리(첫 번째) 주한 조지아대사, 현장 관계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대문구 제공

서울 서대문구가 지난 7일 경의중앙선 신촌역 앞에 있는 공공임대상가 신촌 박스퀘어에서 ‘한국·조지아 수교 30주년 기념행사’를 열었다고 8일 밝혔다.

시민들은 행사에서 조지아의 전통 음식과 와인, 기념품 등을 구매하고 조지아어로 자신의 이름을 적어 보는 행사에 참여했다.

오타르 베르제니시빌리 주한 조지아대사는 현장 판매 수익금 전액을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대사에게 전달했다. 같은 흑해 연안 국가로서 러시아의 침공으로 피해를 겪는 우크라이나에 연대를 표하고 평화를 기원하기 위한 취지다. 이날 문석진 서대문구청장도 지역 자원봉사단체와 구청 직원, 홍익문고 등이 기부한 성금 1107만원을 주한 우크라이나대사관에 전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문 구청장은 “이번 행사는 우리나라와 조지아의 우호 협력을 증진하고 우크라이나 전쟁 종식과 평화 회복을 기원하는 장”이라고 말했다.



조희선 기자
2022-05-0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