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장흥택지개발 지연에… 재개통 앞둔 교외선 ‘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그린카·가전로봇·드론의 미래 한눈에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서울 관악, 폐식용유 회수·재활용 문화 이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광진, 전통시장 주소정보시설 전수조사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성남시· LH, 도시정비 사업 등 현안 해결 머리 맞댄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상진 시장, 이한준 사장, 정책협의회에서 상호 협력 논의


10일 LH 경기남부본부에서 열린 정책협의회에서 신상진 시장과 이한준 사장, 시 공무원,LH 관계자들이 배석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도시정비사업 등 성남지역 현안 해결에 머리를 맞댄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10일 오후 LH 경기남부본부에서 이한준 사장과 만나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날 열린 정책협의회는 시 공무원과 한국토지주택공사 관계자가 배석해 의견을 나눴다.

신 시장은 “성남시와 LH는 재개발·재건축 등 도시정비사업을 비롯해 여러 사안에서 긴밀히 협조하고 있다”면서 “1기 신도시 정비를 위해서는 보전 가치가 낮은 녹지와 개발제한구역을 이주단지로 활용해야 한다. 이주단지 조성부터 관리까지 LH에서 적극 참여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이 사장은 “1기 신도시를 대표하는 분당 지역에서의 LH의 역할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보통 30년이 지나면 노후주택으로 분류된다. 이를 탈피해 100년 이상 사용이 가능한 튼튼하고 층간소음 없는 고품질의 주택을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성남시에서 주택 4만호 건설을 추진하는 만큼 LH도 적극 협조해 수도권 대표도시인 성남의 위상을 높이는 데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신 시장은 “도시정비뿐만 아니라 성남시 발전을 위한 여러 지역 현안들 해결에도 힘을 모아주실 것으로 기대한다”며 협조를 당부했다.

태평3· 상대원3 ·신흥3구역 재개발사업의 신속한 추진, ‘1기 신도시 재정비 계획’ LH 개발사업에 최우선 반영, 특례시 지정을 위한 LH 신규주택 추가 공급 등 지역 민원 해결과 지역 발전을 위한 14개 현안을 협조 요청사항에 담았다.

신동원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