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스타트업 천국’ 만들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농촌 살리는 공공형 계절근로제… 농협, 장마철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김덕현 연천군수 “2030년 생활인구 1000만명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울산, 전국 첫 분산에너지 지원센터 발족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GH, 자립준비청년 주거 안정 기부금 5천만 원 전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주택도시공사는 4일 자립준비청년들의 주거안정을 위해 굿네이버스에 5천만 원을 기부했다. (GH 제공)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4일 자립준비청년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굿네이버스에 5천만 원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GH의 기부금은 ▲월세 지원 ▲관리비 지원 ▲입주청소비 지원 ▲보증보험료 지원 ▲체납월세 지원 ▲체납관리비 지원 등 다양한 형태로 자립준비청년 45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자립준비청년은 보호시설에서 만 18세가 되어 퇴소 이후 자립을 준비 중인 청년으로, 초기 주거비 부담이 자립에 가장 큰 걸림돌이 되고 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GH는 지난해 6월 굿네이버스와 주거복지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이번에 자립준비 청년들의 주거 안정을 돕기 위해 기부를 결정했다.

GH 조우현 공간복지본부장은 “이번 기부가 자립준비청년들의 주거 안정에 큰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GH는 자립준비청년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다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안승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