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군기지, 무늬만 관광미항 되나

해군, 군사보호구역 지정 추진

부산~강릉 동해선 시속 250㎞ 고속철 달린다

포항~동해 178㎞ 구간 전철화 착수

현충원 '6․25전쟁, 임들을 잊지 않겠습니다' 행사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국립서울현충원(원장 김윤석, 이하 현충원)은 6·25전쟁 69주년을 맞아 「6·25전쟁, 임들을 잊지 않겠습니다」 행사를 개최합니다.

ㅇ 이번 행사는 6·25전쟁의 교훈과 국군 용사들의 희생에 대한 의미를 전후세대에게 올바르게 알려 굳건한 국가관과 함께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긍심을 높이고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호국영령의 나라사랑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마련하였습니다.

□ 행사는 6월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국립서울현충원 내 만남의집 주변 등에서 주먹밥 나눔, 온새미로 서약, 유해발굴 사진 및 유품 전시, 호국영령께 감사편지쓰기, 현충원 야행(夜行) 등 다채롭게 진행됩니다.

ㅇ 주먹밥 나눔행사는 6월 25일 현충원 종합민원실 옆에서 개최되며, 6·25전쟁 때 국군과 피란민이 식사대신 먹었다는 주먹밥 625개를 나눔으로써 6·25전쟁을 회상하는 시간을 갖습니다.
ㅇ 온새미로 서약은 행사기간 행사장에서 진행하며, 유족이나 후손이 없는 묘소의 돌봄을 약속하는 서약으로 2018년부터 현재까지 1,400여명이 참가하였습니다.

ㅇ 유해발굴 사진 및 유품 전시는 6월 22일부터 25일까지 만남의집 주변 행사장에서 진행되며,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에서 발굴한 6·25전쟁 전사자의 유품 200여점과 발굴현장 사진 등 36점을 전시해 유해발굴의 중요성과 시급성을 국민에게 알리고, 발굴한 호국영웅의 신원확인을 위해 유가족 DNA 채취 동참을 알릴 예정입니다.

ㅇ 호국영령께 감사편지쓰기는 6월 22일부터 25일까지 행사장에서 진행하며, 6·25전쟁 호국영령을 추모하는 마음이 담긴 정성스러운 손편지를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ㅇ 현충원 야행(夜行)은 6월 22일과 6월 25일 밤8시에 개최하며, 6·25전쟁 때 실종되거나 영현을 찾지 못한 전사자들이 모셔져 있는 위패봉안관과 학도의용군무명용사위령탑, 호국형제의묘, 이름없는묘 등 주요 묘역과 상징물을 야간에 해설과 함께 걸어보며 호국영령의 나라사랑 정신을 느껴볼 수 있을 것입니다.
* 현충원야행(夜行) : 홈페이지 사전접수(6.14.∼6.21.), 선착순 120명

ㅇ 행사 기간 중에도 그동안 해 온 한송이 헌화, 셀프(Self)참배 체험행사는 계속 진행합니다.
* 셀프(Self)참배 : 현충탑에 설치된 전용 스피커(명예집례관의 목소리 재능기부로 참배 절차를 녹음)나 개인 휴대폰(QR 코드)을 이용하여 참배

ㅇ 현충원은 행사현장을 직접 방문한 참여자를 대상으로 현장참여 이벤트 응모권 추첨을 통해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한정판으로 제작한 나라사랑 에디션 ‘현충문 블록’ 31개를 기념으로 증정합니다.

□ 한편, 현충원은 6월22일부터 7월31일까지 현충원 내 호국전시관에서 ‘사진으로 보는 현충원의 어제와 오늘’ 전시회를 특별 기획하여, 서울현충원의 창설(1955년 7월 15일)초기부터 현재까지 역사적인 주요 기록을 담은 50점의 사진 작품을 전시할 계획입니다.

□ 앞으로도 국립서울현충원은 6·25전쟁 호국영령의 나라를 위한 희생과 헌신을 기리고 국민과 함께하는 호국추모공원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입니다. 끝.
2019-06-21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日 “독도는 우리땅…한국 경고사격 강력 항의”

일본 정부가 23일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인근 한국 영공을 침범했을 때 일본의 자위대 군용기가 긴급 발진을 했다고 밝혔다. 일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네 피서지 우장산 워터파크 간다

강서 어린이 물놀이장 무료 개장

사회적기업 육성 우수 성동

정원오 서울성동구청장

소녀상 닦다 눈물흘린 구청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최고의 힐링타운’ 노원 만들 것”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