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인천 도시철도 연장·급행화… 노선 일부 조정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4·3 공식 명칭도 못 정했는데… 제주에선 4·3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시, 1인가구에 맞춤주택 7만가구… 전·월세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차관동정] 황성규 제2차관, “일상회복을 위한 빈틈없는 철도 방역에 만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황성규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12월 2일(목) 용산역을 방문하여, 코로나-19 방역실태를 점검하고, 국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고강도 방역과 운행안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하였다.

황 차관은 한국철도공사로부터 역사와 열차 방역 활동 강화, 상시 발열측정과 마스크 착용 계도,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캠페인 등 철도방역대책을 보고를 받고,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으로 대규모 이동이 예상되는 연말연시에 얼마만큼 방역을 철저히 하느냐가 코로나-19확산 방지와 일상회복에 중요한 분기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아울러, “지금까지 철도 분야에서는 강도 높은 방역관리로 열차 이용객 간 코로나-19 감염사례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면서, “우리 사회가 일상회복 단계에 들어선 이 때에, 국민들이 안심하고 탈 수 있는 안전한 철도환경을 위해 용산역 등 거점역사(據點驛舍)에서 경각심을 높여 방역강화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주문하였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단계적 일상회복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인파가 몰리는 철도역사 및 차량 등에 대한 현장점검과 방역관리를 철저하게 시행할 계획이다.




2021. 12. 2.
국토교통부 대변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서울의료원 자리엔 국제시설 적합… 공공주택 부지로

[2022 서울 단체장에게 듣는다] 정순균 강남구청장 “뉴욕 같은 글로벌 도시로 디자인 모든 길 강남 통해 수요도 많아져 영동대로 개발 백년대계로 준비 고급 아파트 짓고 보유세 거둬야 중산층 살 임대아파트 건설할 때 코로나 기간 공시가 인상은 가혹

관악 ‘강·감·찬’… 코로나엔 강경, 주민엔 감동

[현장 행정] 방역 대전 이끄는 박준희 구청장 마트 등서 방역 애로사항 청취 ‘감동 행정’으로 재난 극복 의지 재택치료 조직·인원 대폭 확대

소멸 위기에서 첨단 공항도시로… 군위에서 희망을 찾

[자치분권 2.0-함께 가요! 지역소멸 막기] 김영만 경북 군위군수 인터뷰

한발 앞선 포스트 코로나… ‘디지털 튜터’ 청년 고

[2022 서울 단체장에게 듣는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