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태용 “세계 최대 고인돌 몰라서 훼손 죄송”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233억짜리 잡초 키우나… 폐허로 변한 군위 위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음성, 산단에 어린이집·체육관… 노동자 삶의 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김선갑 서울살림포럼 대표 “예산은 정책 의지가 숫자로 표현된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원 29명, 2016년 예산안 심사 대비 심의기법 연구 열중

36조에 댤하는 방대한 서울시와 서울시교육청의 예산을 심도있게 논의하기 위한 제5차 서울살림포럼(대표 김선갑) 월례회가 29명의 의원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22일 오전 10시 서울시의회 의원회관 세미나실에서 열렸다.

제5차 서울살림포럼 월례회가 서울시의원 29명이 참석한 가운데 22일 서울시의회 의원회관 세미나실에서 열렸다. 사진 서울시의회 제공

‘서울시 예산 심사기법’이라는 주제 아래 서울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엄지운 박사의 주제강의로 시작된 회의에서 현재 예산부서 심의 및 막바지 실무조정이 한창인 2016년 서울시 예산(안) 심의에 대비해서 예산 구조의 이해와 예산(안) 부속서류 검토방법, 불요불급한 예산, 선행절차 이행 확인 등 사례 중심으로 강의와 토론이 이어졌다.

김선갑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서울시의회는 교육청 포함 36조에 달하는 방대한 서울시 예산을 심도 있게 심의하는 일은 간단한 일은 아니다’라며 ‘효율적인 예산 심의를 위해서는 지속적으로 치밀한 예산(안) 분석과 의원 간 의정정보를 공유하고, 외부전문가와 함께 지혜를 모아야 된다’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특히 ‘예산은 정책 의지가 숫자로 표현된 것이다’라며 ‘생산적인 의정활동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서울시 예산시스템을 제대로 알아야 하고 성인지예산이나 주민참여예산과 같은 세부적인 부분까지 완전히 이해하고 있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박래학 의장은 “서울시의회 의원들의 열정적인 연구 활동 현장을 직접 볼 수 있어서 뿌듯하다”며 “서울살림포럼 같은 연구단체의 활발한 활동이 시의회의 역량강화로 이어질 것”이라고 참석한 의원들을 격려했다.

한편, 서울시의회 예산전문가는 “추석을 앞두고 지역활동에 바쁜 의원들이 이렇게 많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하지 못했다”라며 “예산심사기법에 대한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의원들 스스로 학습하고 축적해 간다는 것은 결국 서울시와 서울시교육청의 살림살이를 제대로 파악하고, 재정운영의 건전성을 견인하는 것으로 이어질 것이다. 서울살림포럼 활동에 대해 예산(안)을 준비하고 있는 집행부에서도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있으며 긴장감까지 조성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역대급 폭우에도 침수 0건… 양천의 ‘유비무환’

신월배수장 1시간 100㎜ 비 견뎌 이기재 구청장 선제적 안전 대응 공무원·자원봉사자 지원도 큰몫

“국공립 어린이집 50%”… 격이 다른 은평 돌봄[

공공보육 파수꾼 김미경 구청장 ‘90번째 구립’ 솔숲어린이집 개원 2023년까지 6곳 추가 개원 목표 보육교사 확충 등 질적 성장 총력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