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직영 100%’ 경기 학교 급식, 민간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새 정부 출범 100일 되도록 여전히 공석인 복지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울시 소각장 위에 놀이기구 등 ‘랜드마크’ 만든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광주 쓰레기 매립가스 ‘쏠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메탄가스·탄소배출권 판매액 최근 5년간 수익 11억원 거둬

광주시가 광역쓰레기매립장에서 발생하는 메탄가스로 전기를 생산해 이를 판매하고, 온실가스를 줄이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6일 시에 따르면 2010년부터 남구 양과동 매립장에서 발생하는 매립가스를 자원화해 전력을 생산·판매하는 방식으로 수익을 올리는 동시에 환경오염 방지를 위해 민간사업자인 파낙스에너지㈜와의 협약을 통해 매립가스(LFG) 자원화 사업을 추진 중이다.

시는 매립장에서 발생하는 하루 평균 1만 5000㎥의 메탄가스를 이용해 2011년부터 연간 4000㎿의 전력을 생산, 판매해 1억 4000만원의 수익을 올렸다. 또 2011년부터 추진한 탄소배출권 사업을 통해 발급받은 외부사업감축량(KOC)을 판매하면 9억여원의 추가 수익까지 발생해 모두 11억원의 이익을 낼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매립가스 자원화 사업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사항을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에 청정개발체제(CDM)로 등록, 2011∼2014년 국제시장에서 거래할 수 있는 총 10만t의 탄소배출권을 획득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탄소거래시장에서 국내 도시 중 선도적으로 진출해 탄소배출권 거래 시장의 교두보까지 마련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말했다.

광주 최치봉 기자 cbchoi@seoul.co.kr
2016-06-07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동작 수해 복구에 민·관·군·경 4000명 팔 걷어

청소 일손 보태고 구호 물품 지원

금천서 차량 점검하고 한가위 안전 운전해요

28일 구청 추석맞이 무상 서비스

주민 숙원 해결해… 중구, 재정비추진단 구성

구청장 직속 TF서 현안 전담키로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