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여름 휴가 여기 어때요… 우리 동네 자연휴양림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유정복 “민선 7기, 300만 인천시민 속였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우리, 자주 만나요… 민원실 옆 집무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충북 행복결혼공제 잘나가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청 두달 만에 기업 194곳 참여…월 30만원 적금 땐 50만원 추가

충북도가 전국 최초로 근로자들의 결혼자금 마련을 도와주는 행복결혼공제사업을 하기 위해 두달여 동안 신청을 받아보니 무려 194개 기업이 동참 의사를 밝힌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충북도에 따르면 지난 3월부터 이달 18일까지 청주 90곳, 음성 31곳, 진천 20곳 등 도내 194개 기업(업체당 근로자 1명 지원)이 사업신청서를 냈다. 이 사업은 미혼 근로자가 5년 동안 매달 지정된 5년 만기 계좌에 30만원을 넣으면 지자체가 30만원, 기업이 20만원을 그 계좌에 함께 넣는 방식이다.

최초 적립 이후 6년 안에 결혼하면 해당 근로자는 이자를 포함해 본인이 납부한 금액의 3배에 가까운 5000만원가량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지자체(매달 30만원)와 기업(매달 20만원)이 적립하는 돈은 빌려주는 게 아니라 그냥 주는 것으로, 모두 해당 근로자가 갖는다.

대신 참여기업들은 세제해택을 받는데, 이를 감안하더라도 기업들은 매달 7~8만원 정도의 생돈을 써야한다. 따라서 이윤을 무엇보다 우선시하는 기업의 특성상 194개 기업이 손해를 감수하면서 자발적으로 이 사업에 동참한 것은 고무적인 현상이라는 평가다.

성원고무롤 조인숙 대표는 서울신문과의 통화에서 “28살에 입사해 10년이 지난 남자직원이 아직 결혼을 못해 도와줄 게 없을까 고민하던 중에 얘기를 듣고 신청을 하게됐다”며 “5년이라는 기간 이 우수직원의 장기근속을 유도할 수 있는 장점도 있어 괜찮은 사업 같다”고 말했다.

대성실업 추수성 대표는 “회사가 적은 비용을 내면 지자체 지원이 더해져 직원에게 큰 도움을 줄수 있다”며 “현재 1명으로 제한된 업체별 신청인원이 늘면 추가 신청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박준규 충북도 청년일자리팀장은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등으로 기업들의 여건이 좋지않은 상황에서도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며 “연말까지 신청을 받으면 목표치인 400개 기업이 참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청주 남인우 기자 niw7263@seoul.co.kr
2018-05-22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재개발·재건축 절차 간소화… 용산공원 조성에도 목

박희영 용산구청장 당선인 주민들 개발 합의하면 행정 지원 대통령실 이전 관련해 의견 개진 이태원·경리단·해방촌 관광 연계 고질적인 쓰레기 투척 문제 해결 사무실만 있지 않고 구민과 접촉 거리 깨끗해졌단 말 듣도록 노력

“‘특단의 대책’이란 건 없다… 영월 발전의 길로

최명서 강원 영월군수 “봉래산~장릉 광역관광벨트 초점 관광자원 묶어 체류형 단지 조성 여당 이점, 동서고속 추진에 활용 생활·주거 개선 시간 걸려도 계속”

“경남 전통 산업 고도화·신성장 산업 집중 육성해

박완수 경남지사 당선인 일자리 위해 기업 투자 적극 유치 경제관료 출신 경남투자청 설치 메가시티에 중앙정부 협조 필요 사천 항우청 서부 발전 동력 될 것 8·9급 직급별 대화 정례화할 것

도농상생 실천으로 농촌 살리기…“농업인 존중받는 사

문병우 서광주농협 조합장 상호금융 2조 5000억 최초 달성 농촌 봉사활동으로 인력난 해소 자재센터 설립, 영농비 절감 기여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