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백년대계… 10년마다 국제정원 박람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남 남해 ‘독일 5월 축제’ 보러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메밀 품종 국산화”… 제주, 채종단지 조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낙인 찍힌 안산의 눈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두순 탓 도시 이미지 훼손 속앓이

유튜버 수십명 동네 배회·무단 침입
닷새간 불편 신고 124건… 경찰 배치
“연쇄살인 겪은 화성처럼 오명 쓸라”
시, 관련 유튜브 방송 송출 중단 요청

경기 안산시가 아동 성범죄자 조두순의 출소 이후 유튜버가 몰려드는 등 혼란을 겪는 데다 시 이미지마저 훼손돼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진은 형기를 마치고 거주지에 도착해 차에서 내리는 조두순.
연합뉴스

“왜 도시 전체가 범죄자 한 사람 때문에 이 난리를 겪어야 합니까.”

경기 안산시가 조두순의 출소 이후 며칠째 혼란에 빠졌다. 조두순의 집 주변에는 유튜버 수십 명이 추운 날씨에도 진을 치고 있으며, 이들을 막기 위해 경찰까지 나서면서 일대 혼란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안산시와 지역 주민들은 조두순 때문에 도시 이미지가 크게 훼손되고 있다며 대책 마련을 호소하고 있다. 가뜩이나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역 경제가 극심한 피해를 입고 있는 가운데 조두순 출소로 세간의 이목이 안산으로 쏠리면서 자신들을 더욱 힘들게 만들고 있다는 것이다. 또 자칫 범죄자 도시로 낙인찍히지 않을까 하는 우려도 크다.

16일 안산시와 안산경찰서에 따르면 아동 성범죄자 조두순이 지난 12일 출소한 이후 유튜버 등 개인 방송 BJ와 외지인들이 그의 거주지를 찾아가 소란을 피우는 행위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유튜버 등은 사적 보복을 한다며 늦게까지 동네 주변을 배회하거나 무단 침입을 일삼아 주변 이웃들의 불편이 극에 달한 상태다. 경기 안산단원경찰서는 조두순 출소 이후 닷새째인 이날 오후 2시까지 인근 주민들로부터 124건의 불편 신고를 접수했다. 대부분 “밤늦게 소란을 피운다”거나 “유튜버 등이 주민을 상대로 무단 촬영한다” 등의 내용이었다.

그러나 주민들이 걱정하는 것은 단지 유튜버들의 소란행위만이 아니다. 한 사람의 범죄자 때문에 도시 이미지가 훼손되고 이로 인해 지역 경제에 미칠 악영향을 우려하고 있다. 이웃 주민인 김모(54)씨는 “이웃 도시인 화성 주민들이 화성연쇄살인이 발생한 지역이라는 이유로 30여년간 오명을 짊어지고 살았는데 우리도 그런 전철을 밟는 건 아닌지 걱정된다”고 말했다. 또 다른 주민은 “조두순이 집주인의 이사 요청을 거부한 것으로 알고 있다. 우리가 범죄자와 언제까지 같은 동네에 살아야 할지 막막하다”고 탄식을 내뱉었다.

안산시도 아동성범죄자 조두순 거주지 인근에서 벌어지고 있는 유튜버의 무분별한 방송으로 주민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유튜브에 ‘조두순 거주지 관련 영상물’에 대한 삭제 및 실시간 방송 송출을 중단해 달라고 요청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유튜버의 경쟁 방송으로 주민들의 고통이 심각하다”며 “주민들이 겪는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관계기관과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병철 기자 kbchul@seoul.co.kr
2020-12-17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