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에 관용카드로 ‘흥청망청’…‘나사 빠진 공직’ 기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코로나 한마음 방역·휴먼뉴딜… ‘청정 삼다도’ 만들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일하는 청소년 부당근로 피해 급증…성희롱·폭언·폭행 문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코로나19 국내 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9.19., 0시 기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로나19 국내 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0시 기준)


백신 접종자 1389,587, 접종완료 189,093

신규 확진자 국내 1,871, 해외유입 39


□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단장: 정은경 청장)은 9월 19일 0시 기준으로 1차 접종은 389,587명으로 총 36,467,019 명이 1차 접종을 받았고, 이 중 189,093명이 접종을 완료하여 총 22,123,396명이 접종을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예방접종 현황(9.19. 0시 기준, 단위: 명, %)】


구분

전일 누계(A)

신규 접종(B)1)

누적 접종(A+B)1)

인구2)대비 접종률

 

18세 이상

1차 접종

36,077,432

389,587

36,467,019

71.0

82.6

접종 완료

21,934,303

189,093

22,123,396

43.1

50.1

1) 얀센 백신의 경우 1회 접종만으로 접종이 완료되므로 접종 시 ‘1차 접종접종 완료통계에 모두 추가
다만 접종건수에는 1건으로 추가

2) ’20.12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현황(거주자) 기준(주민등록말소자, 재외국민 제외)

상기통계자료는 예방접종등록에 따라 변동 가능한 잠정 통계임



【백신별 접종 현황(9.19. 0시 기준, 단위: 명, %)】


백신

구분

접종 대상자(A)3

신규 접종(B)

누적 접종(C)

접종률(C/A)

아스트라제네카1)

1차 접종

11,094,338

149

11,094,208

100.0

접종 완료

894

10,327,029

93.1

 

교차접종

290

1,581,482

화이자

1차 접종

22,138,652

179,065

19,703,308

89.0

접종 완료

156,535

9,386,787

42.4

모더나

1차 접종

5,141,613

205,504

4,264,252

82.9

접종 완료

26,795

1,004,329

19.5

얀센2)

1차 접종

(접종 완료)

1,415,794

4,869

1,405,251

99.3

1)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경우 완료에 AZ-PF 교차접종자를 포함시키고, AZ-PF 교차접종자 통계 추가로 표시

2) 얀센 백신의 경우 1회 접종만으로 접종이 완료되므로 1차 접종과 접종 완료 모두에 일괄 추가

3) 접종기관, 관계부처 등에서 파악한 접종대상군 별 접종인원으로서 사망, 입퇴사(), 신규 인입 등으로 변동 가능

상기통계자료는 예방접종등록에 따라 변동 가능한 잠정 통계임



□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 청장)는 9월 19일 0시 기준으로,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871명, 해외유입 사례는 39명이 확인되어 총 누적 확진자 수는 285,931명(해외유입 14,162명)이라고 밝혔다.


 ○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33,883명,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51,239건(확진자 454명), 비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11,188건(확진자 41명)으로 총 검사 건수는 96,310건, 신규 확진자는 총 1,910명이다.


 ○ 신규 격리해제자는 1,420명으로 총 257,449명(90.04%)이 격리 해제되어, 현재 26,078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 환자는 333명, 사망자는 10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2,404명(치명률 0.84%)이다.



【국내 발생 확진자 현황(9.19일 0시 기준, ‘20.1.3일 이후 누계)】


구분

합계

서울

부산

대구

인천

광주

대전

울산

세종

경기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북

경남

제주

신규

1,871

732

44

47

180

21

48

30

8

544

46

32

41

21

11

39

21

6

누계

271,7691)

89,588

11,873

14,212

13,690

4,373

6,361

4,751

1,084

79,260

5,852

5,572

8,031

3,832

2,723

7,367

10,512

2,688

1) 지자체 오신고로 인한 누계정정(9.16. 0시 기준, 서울 –1)



【해외유입 확진자 현황(9.19일 0시 기준, ‘20.1.3일 이후 누계)】


구분

합계

(추정)유입국가*

확인 단계

국적

중국

아시아(중국 외)

유럽

아메리카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검역단계

지역사회

내국인

외국인

신규

39

0

31

5

1

2

0

7

32

9

30

누계

14,162

130

7,929

1,963

3,123

986

31

6,004

8,158

7,252

6,910

(0.9%)

(56.0%)

(13.9%)

(22.1%)

(6.9%)

(0.2%)

(42.4%)

(57.6%)

(51.2%)

(48.8%)

* 아시아(중국 외): 필리핀 4(4), 인도네시아 2(2), 우즈베키스탄 5(5), 카자흐스탄 2(1), 미얀마 1(1), 러시아 3(3), 몽골 12(12), 캄보디아 1, 태국 1, 유럽: 폴란드 2, 이탈리아 1, 우크라이나 1, 독일 1, 아메리카: 미국 1, 아프리카: 말리 1(1), 이집트 1(1) 괄호 안은 외국인 수



【확진자 관리 현황*(‘20.1.3일 이후 누계)】


구분

격리해제

격리 중

위중증 환자**

사망자

9.18.() 0시 기준

256,029

25,5981)

329

2,394

9.19.() 0시 기준

257,449

26,078

333

2,404

변동

(+)1,420

(+)480

(+)4

(+)10

* 9.180시부터 9.190시 사이에 질병관리청으로 신고·접수된 자료 기준

** 위중증 : 고유량(high flow) 산소요법, 인공호흡기, ECMO(체외막산소공급), CRRT(지속적신대체요법) 등으로 격리 치료 중인 환자

상기 통계는 모두 추후 역학조사 과정에서 변경될 수 있음

1) 지자체 오신고로 인한 누계정정(9.16. 0시 기준, 서울 1)







이 보도자료는 관련 발생 상황에 대한 정보를 신속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적인 역학조사 결과 등에 따라 수정 및 보완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코로나19 일일 확진자 통계*(국내/해외발생/사망/성별/연령별/시도별 구분) 원시자료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누리집에서 내려받으실 수 있으며, 누적 시군구 확진자 현황**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매일 10시 업데이트).

 

*(일일 확진자 통계) 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누리집(ncov.mohw.go.kr) 메인화면 좌측 일일확진자
다운로드(화살표선택) 엑셀파일 시트별 확인가능

**(누적 시군구 확진자 현황) 발생동향 시도별 발생동향 시도 선택 (우측 하단) 코로나19 누적 시군구 확진자 현황



<붙임>  코로나19 국내 발생 현황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순균 강남구청장 “공공주택, ‘제3의 부지’에 건설 방안

서울의료원 부지 당초 취지 맞게 개발 市 송현동 부지와 맞교환 추진에 반대 ‘정치소재 악용’ 발언 관련자 조치 촉구

생명을 살리기 위한 따뜻한 나눔…코로나시대 성북의 ‘특별

‘주민 헌혈의 날’ 행사 찾은 이승로 구청장

양천·노원·송파구청장, 국토부에 “재건축 규제 완화해 달

노형욱 장관과 면담 갖고 공식 요청 구청장들 “구조안전성 비율 낮춰 달라” 盧장관 “필요성 공감하지만 시기상조”

양성평등 정책·안심마을… 강동, 진화하는 ‘여성친화도시’

區 기획·감사 등 관리직 절반 여성 발탁 비상벨 설치·1인 가구 안심홈세트 지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