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동 의혹’ 성남도개공 청렴도 최하 등급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첫 문턱 못 넘은 광주신세계 신축·이전… ‘험로’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제주서 쉼표 같은 근무… 워케이션 성지 굳힌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참고]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 11월 26일 17시 기준 상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국토교통부 - 화물연대 대화

ㅇ 국토교통부는 집단운송거부 사태의 원만한 해결과 국가 경제 피해 최소화를 위해 11월 28일 화물연대와 면담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ㅇ 국토교통부는 화물연대의 합리적 요구사항에 대해서는 언제든지 대화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습니다.

- 정부는 안전운임제 제도 개선과 관련해 화주, 운송사, 차주 간 협의체 등을 통해 제도 개선을 지속 논의해 나갈 계획입니다.

□ 화물연대 동향

ㅇ 현재 5,000명(전체 조합원의 22.7%)이 14지역 136개소에서 분산 대기 중이며, 첫날 대비 집회인원은 4,600명 감소

□ 항만 등 물류 동향

ㅇ 전국 12개 항만의 컨테이너 장치율*(63.7%)은 평시(`22.10월, 64.5%) 수준이나, 금일 10시부터 금일 17시까지 컨테이너 반출입량은 6,929TEU로서, 평시(36,655TEU) 대비 19% 수준으로 크게 감소(붙임1)


* 항만의 컨테이너 보관능력 대비 실제 보관된 컨테이너의 비율



ㅇ 시멘트 운송 차질로 레미콘 품귀현상이 발생하여 콘크리트 타설 공정에 지장이 생겨 타격을 입는 건설현장이 발생하기 시작

ㅇ 현대차 울산 공장 등 자동차 생산공장 카캐리어가 대부분 운행을 중단해 로드탁송(판매용 차량을 운전해 운송)을 해야만 하는 상황 발생

ㅇ 4대 정유사(SK, GS, S-OIL, 현대오일뱅크) 차량 중 70~80%가 화물연대 조합원이므로, 사태 장기화 시 주유소 휘발유·등유 공급 차질 우려

 ⇒ 3일째 사태가 지속됨에 따라 건설현장 등에서 피해가 가시화되고 있고, 다음 주 초부터 철강 등 타 산업까지도 피해가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

□ 주요 조치사항

ㅇ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16시 경 포항지역을 방문해 포스코 등 철강업계 물동량 처리현황 등 현장을 점검하고 정상 운송 참여를 지속 독려

ㅇ 어명소 국토교통부 2차관은 16시 30분 경 군산항 인근 사료창고 현장을 방문해 물류 상황을 점검하고 집단운송거부 사태의 원만한 해결을 약속

ㅇ 국토교통부 교통물류실장 주재 관계기관 상황 점검 회의(17:00) (경찰청, 해수부, 산자부, 고용부, 행안부 등)

ㅇ 주요 물류거점에 경찰력(기동대·교통경찰·신속대응팀 등)을 배치하여 운송방해행위 등 불법행위를 차단하고, 운행차량 보호조치 등을 하고 있으며 군위탁 컨테이너 수송 차량 등 운송수단 지속 투입 중

- 긴급 물량은 경찰의 보호를 통해 반출하고 있고, 기업 별 자체 운송인력 투입, 정부의 비상수송대책 등을 통해 물류피해 최소화 노력 중

□ 향후 계획

ㅇ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부산항에 설치한 임시사무실에 머물면서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대응을 총괄 지휘하고 정상 운송 참여자를 계속해서 독려할 계획

※ 운송 거부자 신고 안내

정당한 사유 없이 화물 운송을 거부하는 자에 대해 각 지자체에 적극 신고하여 주시기 바라며, 운송 거부자는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지자체별 신고센터 연락처: 붙임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강서, 방화동 건폐장 이전 급물살… 폐기물 처리업체

9개 업체와 환경 개선 등 협력 건폐장 부지에 공원 조성 기대

회색 산업도시서 녹색 생태도시로… ‘포항의 변신’

‘그린웨이 프로젝트’ 국내외 호평

강남구청장, 발로 뛰는 ‘비전 보고회’

30일부터 22개 동 찾아 설명회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