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여름 휴가 여기 어때요… 우리 동네 자연휴양림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유정복 “민선 7기, 300만 인천시민 속였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우리, 자주 만나요… 민원실 옆 집무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울산 귀농·귀촌 50가구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울산시가 베이비붐 세대의 탈울산을 막으려고 귀농·귀촌 영농기반 지원에 나선다. 시는 최근 늘어나는 퇴직자들의 탈울산을 막고, 귀농·귀촌 활성화를 위해 소규모 영농인 지원사업을 벌인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하우스 설치, 과수원 조성, 묘목 구매 등 농업기반 시설 확충과 영농자재 구매 비용을 지원한다. 가구당 300만원씩 총 50가구다. 울산에 거주하면서 농지 50평 이상, 대지 내 텃밭 20평 이상을 가지고 있으면 가능하다. 희망자는 사업을 완료한 뒤 서류와 현장 확인을 통해 보조금을 지원받는다. 지원받고 5년 이내에 다른 시·도로 주소를 이전하면 보조금을 환수한다. 시 관계자는 “귀농·귀촌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2018-05-1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재개발·재건축 절차 간소화… 용산공원 조성에도 목

박희영 용산구청장 당선인 주민들 개발 합의하면 행정 지원 대통령실 이전 관련해 의견 개진 이태원·경리단·해방촌 관광 연계 고질적인 쓰레기 투척 문제 해결 사무실만 있지 않고 구민과 접촉 거리 깨끗해졌단 말 듣도록 노력

“‘특단의 대책’이란 건 없다… 영월 발전의 길로

최명서 강원 영월군수 “봉래산~장릉 광역관광벨트 초점 관광자원 묶어 체류형 단지 조성 여당 이점, 동서고속 추진에 활용 생활·주거 개선 시간 걸려도 계속”

“경남 전통 산업 고도화·신성장 산업 집중 육성해

박완수 경남지사 당선인 일자리 위해 기업 투자 적극 유치 경제관료 출신 경남투자청 설치 메가시티에 중앙정부 협조 필요 사천 항우청 서부 발전 동력 될 것 8·9급 직급별 대화 정례화할 것

도농상생 실천으로 농촌 살리기…“농업인 존중받는 사

문병우 서광주농협 조합장 상호금융 2조 5000억 최초 달성 농촌 봉사활동으로 인력난 해소 자재센터 설립, 영농비 절감 기여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