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생 학교에서 아침 먹자… 김동연이 김은혜 공약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노량진역 주변을 뉴욕 허드슨 야드처럼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농가소득 안정화’ 씨 뿌린 인제… 농업 위기 속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현장 행정] “소통으로 혁신…마포가 더 행복해져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포구청장 공약 1호 ‘마포1번가’

여론 청취 플랫폼 온·오프라인으로 운영
두 달 새 총 518건 접수…전문가들 심의
새달 주민 참여 전체회의에서 결과 공개
“구민 참여로 정책 만들면 자치 수준 향상”

유동균 마포구청장이 14일 구청 하늘도서관에서 주민 의견 청취 플랫폼인 ‘마포1번가’로 접수된 사연의 실제 주인공들과 만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염리초 구교윤 학생, 유 구청장, 성서중 한현근 교감, 주민 강순희씨.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소통으로 혁신을 이뤄 더 크고 행복한 마포를 만들겠습니다.”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은 지난 14일 구청 하늘도서관에서 주민들로부터 구정 제안을 듣는 자리를 가졌다. 행정 서비스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만든 구민 의견 청취 플랫폼인 ‘마포1번가’에서 접수한 우수 의견의 주인공들을 직접 만났다. 민선 7기 구정 슬로건인 ‘소통과 혁신으로 더 크고 행복한 마포’를 만들기 위해 지난 6·13 지방선거 당시 공약 1호로 내세운 ‘마포1번가’를 본격 운영하면서 적극적인 소통 행보에 나선 것이다.

이날 첫 번째 제안자로 나온 염리초 3학년 구교윤 학생은 “학교 정문 앞에 신호등이 없는데 인근에 면세점 등이 들어선 뒤 관광버스가 많이 다녀서 횡단보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유 구청장은 이에 대해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보이는 만큼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경찰 측과 적극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마포1번가는 온·오프라인으로 운영하고 있다. 공식 홈페이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블로그 등 온라인 창구는 물론 구청, 동주민센터 등에 미니 사이즈의 파란 우체통을 설치해 의견을 접수 중이다. 지난 7월 12일 운영 이후 이날까지 접수된 제안 건수는 총 518건이다. 안전·교통·교육·환경 관련 제안이 50%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현근 성서중학교 교감은 마포중앙도서관 건립 이후 도서관과 연계한 중1 자유학년제 프로그램이 잘 진행되는 만큼 향후 2년 더 운영할 수 있도록 연장을 요청했다. 마포구가 중앙도서관 건립 이후 지자체 최초로 실시한 도서관 연계 자유학년제 프로그램은 구의 교육경비보조금 등의 예산으로 지원되는 것이어서 구의 결단이 필요하다. 유 구청장은 “도서관과 청소년센터는 청소년을 위한 각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마포의 자랑”이라며 “성서중뿐만 아니라 원하는 다른 학교도 참여해 연계 프로그램이 마포형 공교육지원시스템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마포1번가로 접수된 제안 내용은 전문가 회의를 통해 각종 포럼 및 분과별 위원회에서 심의한다. 구는 다음달 마포구민이 참여하는 전체회의에서 심의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유 구청장은 “행정 서비스 수혜자인 구민들이 참여해 정책을 만들 때 지방자치 수준을 한층 높일 수 있다”면서 “마포1번가를 더욱 활성화해 주민 삶의 질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09-20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중랑 면목7동 주민센터, 42년 만에 재건축

류경기 구청장, 지난달 착공식 행정·복지·문화 복합청사로

김동연, 취임식 없이 재난·비상경제 대응조치로 업무

‘경기도 비상경제 대응조치 종합계획’ 1호 결재

“필요할 때 옆에서, 눈비 맞으며 손잡은 화천군수

최문순 강원 화천군수 발전 계획 남은 30% 4년 간 완수 대학생 무상교육·노인 복지 강화 산천어축제, 개최 전제로 구상 중 부대 이전 부지에 산단 유치 협의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