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파구리 감칠맛 좋제, 다시마 키워 보람 크제

제철 맞아 활기 띤 완도군 금일도

서울 면세점 사실상 폐업 상태

서울연구원, 최근 16주 카드 거래 분석

광명·시흥TV 첨단산단 ‘4차산업혁명 선도기업 모시기’ 나섰다

기업유치·기업지원 관련 TF팀 구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첨단산업단지 조성 TF팀 회의가 열렸다. 광명시 제공

경기 광명시가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첨단산업단지에 정보통신기술과 제조업을 접목하는 4차산업혁명을 선도할 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20일 광명시에 따르면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광명시 가학동과 시흥시 논곡동 일대에 있고 첨단산업단지를 비롯한 일반산업단지와 유통단지, 주거단지가 들어선다. 첨단산업단지는 49만 4000㎡(광명시 32만 6000㎡, 시흥시 16만 8000㎡)로, 2020년 상반기 국토부로부터 산업단지계획 승인을 받은 후 2020년 12월부터 2023년까지 부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난해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경기 남부지역에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혁신 클러스터가 될 것”이라며 “첨단산업단지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해 강소기업유치와 기업지원 등에 대한 전략을 세워 추진할 TF팀을 구성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에 시는 경제문화국장을 단장으로 한 TF팀을 구성했다. TF팀은 우수기업 유도를 위한 정책개발반, 선도기업 발굴·유치 및 기업지원 시책을 발굴할 기업지원반, 기업의 요구를 반영한 단지조성을 위한 산업단지조성반, 공공지원시설 유치를 위한 대외협력반, 워크-라이프 밸런스 단지 조성을 위한 도시정책반 등으로 이뤄졌다.

시는 첨단산업단지 조성 완료시까지 TF팀 전략회의를 수시로 개최할 예정이다. 회의를 통해 기존 용지공급 중심의 산업단지 조성을 탈피한 수요 맞춤형 계획을 수립하고 공공지원시설 선도적 조성을 통한 단지활성화를 유도해 복지와 여가를 같이 누릴 수 있는 워라벨단지를 조성한다.

향후 대규모 고용 및 관련 업체 집적을 유도할 선도기업을 유치할 계획이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학생에게 예방키트 안전 선물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학교 방역 가방 프로젝트 시작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초등 1년 충치, 주치의와 상의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