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3대 음악가’ 정율성 광주 생가에 역사공원·기념관

광주 출생 상하이서 의열단 활동…내년 12월 준공

‘마스크 해수욕’? 불안불안한 개장

새달 6일 태안을 시작으로 속속 개장

문화예술부터 IT까지… ‘청년 일자리’ 팔 걷은 서초

‘음악문화지구’ 특성 살려 창작공간 제공

대구 지역 대학들 ‘코로나 장학금’ 지급

계명대, 재학생 2만 3000명에 20만원씩…대구대도 1인 10만원 특별장학금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구지역 대학들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학생과 학부모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학업장려비 등을 지급한다.

계명대는 학부 및 대학원 재학생 2만 3000여명에게 1인당 생활지원 학업장려비로 20만원씩을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 기존의 장학금은 예년과 같이 집행된다. 계명대는 학업장려비 재원 마련을 위해 2000여명의 교수 및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봉급 일부를 갹출하기로 했다. 신일희 총장을 비롯해 교무위원들은 월급의 20%, 보직 교직원은 10%를 석 달 동안 내놓는다. 그 외 교수 및 직원들은 자율적으로 동참한다. 계명대는 4월 중순까지 교수와 직원들의 모금이 끝나면 4월 말쯤 학생들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신 총장은 “학생들에게 학업보다 중요한 것은 없다”며 “하루빨리 학업과 연구가 정상화되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대도 재학생 전원에게 10만원씩 특별 장학금으로 지급한다. 대구대는 코로나19로 인해 정신적 및 물질적 피해를 입은 재학생들의 학비를 지원하고 생활 안정에 기여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이날 밝혔다. 지급받는 재학생은 이번 학기에 등록한 1만 7000여명이다. 오는 6일 전후로 지급할 예정이다. 김상호 대구대 총장은 “학생과 학부모들도 안정적으로 학업과 생업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 한찬규 기자 cghan@seoul.co.kr

2020-04-0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교육부 공모 평생학습도시 선정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온라인 개학 55개국과 공유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