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방된 청와대 속, 경주 불상은 아직도 갇혀 있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장수군수 선거서 ‘현금’ 덜미… 그것도 두 명이나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멍 때리고 싶다면 제대로 멍 때려봐요, 제주 ‘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강남, IT융합교육센터 개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픈스튜디오·전시·체험존 마련
AI·코딩·드론·1인 미디어 등 교육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4차 산업기술을 체험하고 학습할 수 있는 ‘정보기술(IT)융합교육센터’가 서울 강남구 세곡동 자곡문화센터에 문을 열었다.

10일 구에 따르면 센터는 91.5㎡ 규모로 교육장, 오픈스튜디오, 전시·체험존으로 구성됐다. 강남구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인공지능(AI), 드론, 코딩로봇 등의 조작법을 알려 주는 ‘IT융합 교육’과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를 양성하는 ‘미디어스튜디오’ 등 정기강좌가 매월 첫째 주 시작된다. 수강 희망자는 강남구 홈페이지나 정보화교실 콜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전시·체험존에서는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인터랙티브(동작인식 영상미디어) 등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강좌에 사용되는 모든 장비의 체험도 가능하다. 이밖에 구는 도곡2·대치2·대치4·삼성1·삼성2·세곡·역삼1·청담 문화센터 및 유튜브 채널 ‘강남구1교육장’을 통해 총 42개의 정보화교육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강남은 경제·문화 등 모든 분야에서 대한민국을 이끌 ‘스마트 글로벌도시’로 탈바꿈하고 있다”며 “그동안 받아 온 혜택을 사회에 나누는 ‘마더시티’(Mother City)로서의 역할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진복 기자
2022-02-1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