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사고 1371건 막은 서울 ‘안심마을보안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대구 수돗물서 ‘녹조 발암물질’ 검출… 낙동강 오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광주 중앙공원 시행사 주식소유권 분쟁, 공모 지침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김창원 서울시의원 “서울-평양 축구 정기전 부활해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김창원 의원(새정치민주연합, 도봉3)은 21일 북한이 다음달 하순 ‘남북 노동자 통일축구대회’를 평양에서 열자고 제의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김창원 서울시의원

국내 한 언론보도에 따르면, 북한은 지난 18일 ‘노동자 통일축구대회’를 한국노총과 민주노총, 양대노총에 제의했다. 이에 김창원 서울시의원은 “금강산 관광객 피격사건 및 천안함 사건 이후 경색되어 있는 남북관계 개선에 전기가 될 수 것이라 생각된다”며 서울시가 평양시와의 축구 교류에 더 노력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남북의 3개단체가 지난해 8월부터 추진해 오던 ‘남북 노동자 축구대회’는 지난 4월 평양에서의 대회 개최를 위한 실무협의를 개성에서 갖기로 합의하기도 했으나 정부에서 양대노총의 방북 신청을 ‘순수 사회문화 차원을 넘어서는 것으로, 축구이외의 다른 내용도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며 불허한 사실이 언론을 통해 전해졌다.

김창원 의원은 서울시가 스포츠 문화교류 활성화라는 명분을 분명히 가지고 서울과 평양을 대표하는 축구단이 한국 축구 최초 더비를 부활시켜야 한다고 제안했다.

김 의원은 “서울시 제안이 성사되어 통일축구대회를 통해 양대도시간 스포츠 문화교류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을 기대하며, 남북간 친선을 도모하고 더 나아가서는 축구를 좋아하는 시민의 한 사람으로써 축구를 통한 교류가 남북 통일에 초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국공립 어린이집 50%”… 격이 다른 은평 돌봄[

공공보육 파수꾼 김미경 구청장 ‘90번째 구립’ 솔숲어린이집 개원 2023년까지 6곳 추가 개원 목표 보육교사 확충 등 질적 성장 총력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구민 찾으면 직접 가는 ‘직통’ 양천구청장 [현장

‘직접 소통’ 이기재 구청장 파리공원 놀이터 새 모래 교체 모세미공원 손 씻을 수도 해결 18개동 민원 194건 모두 살펴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