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설 연휴도 ‘잠시 멈춤’… 지자체 추모공원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낙후 구도심 인천 화수동 도시재생 ‘탈바꿈’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송파 오금 3.3㎡당 공공분양 원가 1075만원…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폰 게임보다 딱지치기 더 신나요” 오겜 속 ‘K놀이’에 종로 교실 들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초등학교 전통놀이 전수 나선 종로구

37회· 700여명 참여… 내년 2월까지
팽이·제기·비석 담긴 ‘꾸러미’도 제공
일상 속에서 전통 문화 즐길 기회로


서울 종로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찾아가는 전통놀이문화교육’ 강사들이 학생들에게 다양한 놀이에 대해 알려 주고 있다.
종로구 제공

“앞으로는 친구들과 스마트폰 게임 말고 다양한 전통놀이를 하면서 놀고 싶어요.”(찾아가는 전통놀이문화교육 참가자)

최근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끈 가운데, 서울 종로구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딱지치기, 구슬놀이 등 ‘K놀이’를 알려주는 프로그램을 운영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구는 지난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찾아가는 전통놀이문화교육’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오징어 게임’ 열풍으로 세계 각국에서 ‘K놀이’에 대한 관심이 뜨겁지만 정작 우리나라 초등학생들은 전통놀이에 대해 잘 알지 못하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구는 올 한 해를 ‘전통놀이 확대의 해’로 삼고 초등학교로 직접 찾아가 다양한 놀이에 대해 알려 주는 시간을 마련했다. 또 초등학교가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전통놀이 관련 프로그램에도 재정적으로 지원한다. 이는 한(韓)문화 사업의 하나로,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공진원) 주관 ‘2021 전통놀이문화교육 운영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찾아가는 전통놀이문화교육’은 현재까지 37회에 걸쳐 진행됐으며 약 700명이 참여했다. 전통놀이 지도 자격을 갖춘 11명의 강사들이 초등학생들에게 화가투, 공기놀이, 딱지치기, 비석치기, 구슬놀이 등을 가르쳐 준다. 이 과정에서 공진원에서 제공하는 전통놀이 현대화 교구 등을 활용한다. 아울러 비석, 팽이, 제기 등이 담긴 전통놀이 꾸러미를 제공해 학생들이 수업 후에도 가정이나 놀이터, 학교 운동장 등에서 친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전통놀이를 직접 체험한 초등학생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구에서 진행한 설문조사에 “재미있는 전통놀이를 해서 기분이 아주 좋다”, “오늘 받은 전통놀이 꾸러미를 집에 가져가서 가족들에게도 알려 줘야겠다”는 등의 의견을 냈다.

앞서 구는 지난 9월 공개모집 과정을 거쳐 전통놀이 강사진을 선발했다. 지난 10월부터는 중부교육지원청과 연계해 교육을 희망하는 학교기관을 모집했다. 교육에 참여한 구 교육과 김선영 주무관은 “학생들이 친구들과 함께 처음 접해 보는 고누놀이 등을 즐기며 우정을 쌓고 전통놀이를 자연스럽게 체험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어린이가 머무는 모든 장소가 전통놀이 전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관련 기관과 협력해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21-12-0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관악 ‘강·감·찬’… 코로나엔 강경, 주민엔 감동

[현장 행정] 방역 대전 이끄는 박준희 구청장 마트 등서 방역 애로사항 청취 ‘감동 행정’으로 재난 극복 의지 재택치료 조직·인원 대폭 확대

소멸 위기에서 첨단 공항도시로… 군위에서 희망을 찾

[자치분권 2.0-함께 가요! 지역소멸 막기] 김영만 경북 군위군수 인터뷰

한발 앞선 포스트 코로나… ‘디지털 튜터’ 청년 고

[2022 서울 단체장에게 듣는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광진 ‘땡겨요’로 배달 수수료 걱정 낮춰요

최저 수수료·無 광고비 배달앱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