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밀, 가격 쭉쭉 오르자 쑥쑥 자랐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충남 첫 공공조리원 홍성에… 임산부 전용 구급차도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아찔하다, 길이 404m짜리 출렁다리가 원주 소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경북도청 신도시 한옥호텔 건립 8년 만에 가시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탠포드호텔 300억대 건축비 마련
이르면 새달 착공계 내고 사업 추진
경북도 “늦어도 내년 3월 착공 가능”


경북도청 신도시에 들어설 가칭 스탠포드호텔안동(한옥호텔)의 조감도.
경북도 제공

7년 넘게 답보 상태에 있던 경북도청 신도시 한옥호텔 건립 사업이 가시화되고 있다.

20일 경북도 등에 따르면 스탠포드호텔안동㈜은 도청 신도시 한옥호텔 건설을 위해 이르면 내년 1월쯤 안동시에 착공계를 내고 본격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는 경북도와 안동시, 스탠포드호텔이 2014년 3월 안동에 있는 도청 신도시에 한옥형 외관을 갖춘 지하 1층~지상 7층 규모의 호텔을 짓기로 투자 양해각서(MOU)를 맺은 지 약 8년 만이다. 스탠포드호텔은 300억원대의 건축비를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경북도와 스텐포드호텔 측은 신도시 한옥호텔 건립을 위해 머리를 맞댔지만 부지 분양대금 납부 등이 늦어지면서 사업이 계속 표류했다. 특히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호텔업계가 큰 타격을 입으면서 사업 자체가 무산될 수 있다는 우려까지 제기됐다. 경북도는 그동안 도청 신도시를 조기에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호텔 건립이 핵심이라고 보고 유치에 많은 공을 들였으나, 정작 사업이 지지부진해 골머리를 앓아왔다.

경북도 관계자는 “늦어도 내년 3월에는 착공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도청 소재지에 호텔이 건립되면 도시의 품격이 높아지는 것은 물론 인근 세계유산인 하회마을, 도산서원, 회룡포, 삼강주막 등 지역의 다양한 문화유산과 연계하는 등 관광을 통한 신도시 활성화도 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맨해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스탠포드호텔 그룹은 미국(뉴욕, 시애틀, 포틀랜드), 칠레(산티아고), 파나마(파나마시티), 한국(서울, 부산, 통영)에서 호텔을 운영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안동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2021-12-2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관악 “중대재해법 대비 이상 무”

박준희 구청장 터널 등 현장 점검

“서울의료원 자리엔 국제시설 적합… 공공주택 부지로

[2022 서울 단체장에게 듣는다] 정순균 강남구청장 “뉴욕 같은 글로벌 도시로 디자인 모든 길 강남 통해 수요도 많아져 영동대로 개발 백년대계로 준비 고급 아파트 짓고 보유세 거둬야 중산층 살 임대아파트 건설할 때 코로나 기간 공시가 인상은 가혹

관악 ‘강·감·찬’… 코로나엔 강경, 주민엔 감동

[현장 행정] 방역 대전 이끄는 박준희 구청장 마트 등서 방역 애로사항 청취 ‘감동 행정’으로 재난 극복 의지 재택치료 조직·인원 대폭 확대

소멸 위기에서 첨단 공항도시로… 군위에서 희망을 찾

[자치분권 2.0-함께 가요! 지역소멸 막기] 김영만 경북 군위군수 인터뷰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