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사율 18% ‘풀밭 속 복병’… 전국에 진드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소멸 대신 희망의 샷… 군위 ‘효자’ 떠오른 골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대구 명물 ‘BTS 뷔 벽화거리’ 60m로 두 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반려견 에티켓 1번지’ 동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달 행동교정 1대1 교육
광견병 예방접종도 지원


반려동물과의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봄을 맞아 서울 동작구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고자 다음달부터 반려견 행동교정 프로그램(포스터)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반려견의 문제 행동과 ‘펫티켓’(펫 에티켓) 미준수 등으로 자주 발생하는 이웃 간 갈등을 해결하고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건강한 공동체를 만들고자 마련됐다. 대상은 반려견의 이상행동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주민으로 동물 등록을 한 가구에 한한다. 교육비는 전액 무료다.

교육은 행동교정 전문가가 2회에 걸쳐 가정 방문하는 ‘1대1 맞춤형 교육’ 방식으로 진행된다. 전문가가 반려견의 성향과 생활공간을 파악한 후 문제행동 유형을 분석하고 이후 교정실습, 상담 등을 통해 행동을 교정한다. 지원 규모는 총 20가구로 시기별 1~4기(각 5가구)로 나눠 5~11월간 운영할 예정이다.

구는 오는 29일까지 지역 내 생후 3개월 이상 반려견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광견병 예방접종’도 지원한다. 이순기 보건위생과장은 “이번 프로그램이 올바르고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정착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고 말했다.



이하영 기자
2022-04-27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