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민주로 기울었다… 전반기 의장에 민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원, 마이셀 등 3社 507억원 투자 유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정조대왕과 소통하실 분 금천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극심한 가뭄에 고랭지 배추 1포기 1만원 넘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태백 농민 작황 부진에 심경 복잡

극심한 가뭄 속에 강원지역 해발 700~1300m 고지대에서 고랭지 농사를 짓는 농민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지난달 초 태백 매봉산 고랭지 배추밭에 정식한 배추들이 어렵게 뿌리를 내렸지만 가뭄 속에 상품성이 떨어져 농민들의 시름이 크다.
태백시 제공

30일 국내에서 손꼽히는 고랭지 배추 재배단지인 태백 삼수동 매봉산 일대에서는 때늦게 고랭지 어린 배추를 밭에 심는 정식 작업이 한창이다.

전체 면적만 1300㏊에 이르는 매봉산 고랭지 배추밭은 산 정상의 7, 8부 능선을 따라 눈이 멀게 펼쳐져 있다. 이곳에선 매봉산영농회 소속 21가구가 농사를 짓고 있다. 수십년 만에 겪는 가뭄 속에 행정 당국에서 지원해 주는 물차와 관수장비를 동원, 정식 작업을 하고 있지만 걱정이 크다. 고지대여서 정식 작업을 6월 15일~7월 초 마쳐야 하는데 가뭄 때문에 늦어졌다. 며칠 전 비가 왔지만 국지적으로 뿌려 이곳에서는 충분하지 않다. 가뭄이 더 이어질 것이란 예보에 제대로 성장할지 걱정도 크다.

이정만(50) 매봉산영농회장은 “어린 배추 정식이 가뭄으로 예년보다 30~40%가량 늦어졌다”면서 “정식한 뒤 새 뿌리를 내린다 해도 가뭄이 더 이어지면 작황이 부진해 8월 이후 결실 때까지 20% 이상 상품성이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하며 한숨지었다.

가뭄 속에 재배 면적과 작황이 부진해지면서 가격도 폭등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산지에서는 벌써 밭떼기 가격이 예년보다 3배 이상 올랐다는 소식까지 들린다. 농민들은 “매봉산 등에 열흘 전쯤부터 이제 막 어린 배추를 심은 고랭지 밭을 밭떼기째 사들이려는 도매상들의 발걸음이 잦아지면서 가격이 폭등세로 돌아서고 있다”고 입을 모았다.

도매상들은 7월 하순부터 8월 중순까지 5t 트럭 1대당 배추 가격이 1000만원대를 넘어서고 품귀 현상까지 빚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도매상들이 3만 3000㎡당 밭떼기 가격을 농민들의 수지 균형가인 3000만원보다 훨씬 더 주고 여름 배추 매입에 나섰다는 소문이 파다하다. 5t 트럭 한 대에는 2700~3000포기의 배추가 실려 한 포기당 1만원이 넘는다는 계산이다. 대부분 농민은 “정식 이후 곧바로 넘기면 예년하고 같은 수준인 5t 트럭 한 대당 400만~450만원 선에서 거래되지만 작황이 좋지 않을 것 같아 출하 때까지 재배해 주는 조건으로 거래금액이 수천만원대까지 올라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 같은 추세 속에 농민들은 “도매상들의 제시가만 받아도 짭짤한 수익을 올릴 수 있지만 올해 배추 가격이 현재 추정가를 웃돌 가능성이 커 매매 여부를 고심 중”이라며 “중국 등지에서 수입하려는 정부의 정책을 관망하고 얼마나 더 받을 수 있을지 저울질하고 있다”고 밝혔다.

허성재 도 유통원예과장은 “고랭지 채소는 평창 대관령과 강릉 안반데기, 태백 매봉산과 귀네미골 등 7200여㏊에서 재배된다”며 “올 고랭지 채소는 가뭄 때문에 예년보다 작황이 부진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태백 조한종 기자 bell21@seoul.co.kr
2015-07-0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구민 찾으면 직접 가는 ‘직통’ 양천구청장 [현장

‘직접 소통’ 이기재 구청장 파리공원 놀이터 새 모래 교체 모세미공원 손 씻을 수도 해결 18개동 민원 194건 모두 살펴

마포, 누구나 안심하고 아이 키우는 ‘보육 천국’

보육 청사진 밝힌 박강수 구청장 어린이집 원장 80여명과 토크쇼 “출산·영유아 관리 등 원스톱 지원” 다양한 실내외 체험시설도 설치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