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서 단군시대 추정 유물 발견… 청동 패식,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초, 침수 피해 주민 신속 복구… 1400명 민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휴대전화 마을방송 난청 지역 해소하고 지자체 예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전통 약초의 도시 첨단 바이오 융합 한방산업 메카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천국제한방바이오엑스포

제천은 조선시대부터 내려온 3대 약령시장 중 한 곳이자 지금도 태백산맥 일대에서 생산된 60여종의 약재가 유통되는 곳이다. 시는 한방과 약초의 도시답게 약초시장, 한방천연물센터, 한방바이오진흥재단, 한방명의촌, 약초탐구관, 한방생명과학관, 한방엑스포 어린이공원 등 다양한 한방인프라를 갖췄다.

시가 이런 여건을 기반 삼아 한방산업의 확실한 선점을 위해 올해와 내년에 잇따라 대규모 행사를 갖는다. 오는 9월 28일부터 10월 3일까지 6일간 왕암동 한방엑스포공원 일원에서 ‘2016 제천한방바이오박람회’를 개최한다. 8만 6900여㎡ 규모인 행사장은 한방산업관, 바이오산업관, 한방화장품관, 한방의료관, 약초직거래홍보판매장, 바이어 상담관 등으로 꾸민다. 행사 기간 한방과 바이오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과 한방 먹거리장터도 운영된다.

내년에는 행사 규모를 키워 9월 22일부터 10월 10일까지 19일간 ‘2017 제천국제한방바이오산업엑스포’를 연다. 주제는 ‘한방의 재창조-한방바이오산업으로 진화하다’로 정했다. 총 150억원이 투입된다. 시는 외국인 4만명 등 80만명의 관람객 유치를 목표로 잡았다. 또한 국내외 250개 업체와 바이어 3500여명을 참여시킨다는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정부로부터 국제행사 승인을 받고 국비 40억원을 지원받기로 했다. 시는 오는 8월까지 엑스포 조직위원회 구성과 실행계획 수립을 마칠 예정이다. 시는 엑스포 내실화를 위해 비즈니스 중심 행사로 확장하고 기존 시설인 엑스포공원을 최대한 활용해 사업비를 아끼기로 했다. 시는 엑스포를 통해 한방과 바이오산업의 동반 성장을 기대한다.

제천 남인우 기자 niw7263@seoul.co.kr
2016-04-08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독립기념관·교통 요지 특성 살려 천안을 ‘신한류

박상돈 충남 천안시장 호두과자 모티브 빵의 도시 선언 10월 10일 빵빵데이 청년들 몰려 K컬처 박람회로 천안 브랜드화 영화·웹툰·패션 한류 세계에 홍보

박희영 “구청장이 민원 경청했다고 주민이 느끼게 처

관내 16개 동 모두 돌며 건의 접수 143건 이달 직접 문자로 답변 예정

마을사업 직접 일구는 은평 주민

새달 24일까지 16곳 대면 주민총회

색다른 예술 입고 미술관으로 바뀐 구로구청

발달장애인 5명 작품 36점 전시 삭막한 복도 화사해져 반응 좋아 도서관에도 공간 마련 창작 지원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