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민주로 기울었다… 전반기 의장에 민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원, 마이셀 등 3社 507억원 투자 유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정조대왕과 소통하실 분 금천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내 기억력이 10초라고요? 같은 미끼 물지도 않는 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헌팅퍼드 교수 수산회의 강연

“물고기 반사신경 등 뛰어나… 같은 어획 방법에 당하지 않아”

멍청한 사람을 빗대어 흔히 ‘금붕어 띠’라고 놀리지만, 물고기가 생각보다 뛰어난 기억력과 능력을 갖췄다는 주장이 나왔다.

펠리시 헌팅퍼드 영국 글래스고대 명예교수가 지난 23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제7차 세계수산회의’ 기조 강연에서 이같이 밝혔다. 오는 27일까지 계속되는 세계수산회의에는 75개국 수산학계 석학 등 2000여명이 참석해 논문을 발표하고 토론회를 개최한다. 1992년 그리스 아테네에서 처음 개최된 뒤 4년마다 열리는 수산학술 올림픽이다.

헌팅퍼드 교수는 ‘물고기의 지능수준과 수산업에 미치는 영향’이란 주제발표에서 “물고기는 절대 멍청하지 않다”면서 “수천년에 걸쳐 인류의 어획과 이를 피하기 위한 싸움을 벌여왔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기억력이 10초 이내여서 같은 낚싯바늘과 그물에 재차 걸릴 수 있다는 것은 오래된 인간의 미신과 잘못된 관념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헌팅퍼드 교수는 “물고기는 계속해서 주변의 그물과 낚싯바늘을 지켜보고 있다가 이를 피하기 때문에 절대다수는 같은 어획 방법에 당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헌팅퍼드 교수는 또 먹이를 유도해 섭취하거나 집을 짓기 위해 도구를 사용하는 물고기도 있다고 주장했다. 송어의 한 종류는 낚시꾼 모습을 기억해 그가 나타나면 도망가고, 대구는 미끼를 물었다가 도망친 뒤엔 같은 미끼가 다가오면 무조건 물지 않는다. 일부 물고기는 그물 위치를 알고 피해 다닌다. 잉어의 한 종류인 바벨은 낚싯바늘에 걸리면 끝이 날카로운 돌무더기 등을 이용해 낚싯줄을 끊으려고 한다. 이런 사실은 자신을 포함한 수많은 학자의 다양한 연구와 실험으로 증명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물고기가 반사 신경이 매우 떨어지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종류에 따라 주변 환경 조작 능력과 함께 복잡한 사회적 상호작용 능력 및 정교한 방향 전환 메커니즘까지 가졌다”고 말했다. 이런 내용은 모두 오랜 연구와 풍부한 과학적 증거로 증명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따라서 헌팅퍼드 교수는 물고기들이 인간들에게 잡히지 않으려고 생각하고 적응하기 때문에 인간도 어자원 관리와 보전에 이런 점을 고려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2016-05-2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구민 찾으면 직접 가는 ‘직통’ 양천구청장 [현장

‘직접 소통’ 이기재 구청장 파리공원 놀이터 새 모래 교체 모세미공원 손 씻을 수도 해결 18개동 민원 194건 모두 살펴

마포, 누구나 안심하고 아이 키우는 ‘보육 천국’

보육 청사진 밝힌 박강수 구청장 어린이집 원장 80여명과 토크쇼 “출산·영유아 관리 등 원스톱 지원” 다양한 실내외 체험시설도 설치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