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항공대대 헬기, 완주 운항 중단하라”

“소음 극심” 완주군민들 노선 변경에 강력 촉구

“폐기물 자원화 틀 깰라”… 음폐수 법안 논란

“음식쓰레기·소각업게 민원 챙겨주나” 비판

지방과 상생 위해 2403억 쏟아붓는 서울시

29개 기초단체와 손잡고 ‘서울선언문’

중구 초등생 대상 ‘꿈의 오케스트라’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구는 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센터가 다음달부터 12월까지 지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꿈의 오케스트라’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꿈의 오케스트라’는 지역사회 어린이들을 위한 예술교육 사업이다. 중구에 거주하거나 중구에 있는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이면 참여할 수 있으며 8개월 동안 교육비 전액과 악기가 지원된다.

다음달 7일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음악적 소양과 악기에 대한 흥미를 키우는 입문교육을 거쳐 7월부턴 기본 연주 실력을 연마하는 정기교육으로 이어진다. 1주일에 2회씩(회당 3시간) 음악감독 및 전문 강사들이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스튜디오, 연습실 등에서 지도한다. 공연 관람 등 특별활동시간도 있다. 12월 중순쯤 음악회를 연다.

오케스트라 인원은 총 51명으로 현악, 목관, 금관, 타악 등 10개 파트를 구성할 예정이다. 음악감독을 맡은 김영식 지휘자는 고등학교 음악교사, 조이팝오케스트라 음악감독, 성북구립장애청소년합주단 지휘자로 활동했다. 단원 모집은 오는 30일까지며 충무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은 지원서를 이메일(dream@caci.or.kr)로 제출하면 된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9-04-19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4억원 때문에 명지대 폐교 위기…학생·교직원

명지대를 운영하는 학교법인 명지학원이 4억여원의 빚을 갚지 못해 채권자로부터 파산신청을 당한 사실이 알려졌다. 다섯개 교육…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해방촌 신흥시장, 젊은 감각 입는다

용산구청장 ‘청년 상인과 대화’

“전국 첫 직접 민주주의 도시로”

이재수 춘천시장이 말하는 미래

서울 중구청장의 ‘걷기 사랑’

매일 걸어서 출근…지도자 교육도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