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3대 음악가’ 정율성 광주 생가에 역사공원·기념관

광주 출생 상하이서 의열단 활동…내년 12월 준공

‘마스크 해수욕’? 불안불안한 개장

새달 6일 태안을 시작으로 속속 개장

문화예술부터 IT까지… ‘청년 일자리’ 팔 걷은 서초

‘음악문화지구’ 특성 살려 창작공간 제공

융복합·벤처상품 상품, ‘나라장터’ 진입 확대

다수공급자 계약 조건 완화 등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달청은 30일 융·복합 등 신산업 분야 상품의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진입 요건을 완화하는 등 판로 확대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신산업 분야를 포함한 벤처나라 상품 중 기술 혁신성이 높고 범용성이 검증되면 2000만원 이상 거래 실적 기업이 2개 이상만 있어도 종합쇼핑몰 진입이 가능해진다. 현행 기준은 연간 3000만원 이상 거래 실적의 기업이 3개사 이상이고, 업계 공통의 상용규격과 시험기준이 있어야 다수공급자계약이 가능하다.

벤처나라에 대해서는 상품 지정부터 등록·구매·홍보까지 전 단계에 걸쳐 지원한다. 공공조달시장에 첫 진입한 벤처나라 등록 기업은 전담지원센터에서 조달업무 상담 및 교육을 받게 된다. 추천 기관과 간담회 등을 통한 유대를 통해 벤처나라 상품 추천을 활성화 하고 벤처·창업 기업이 판매실적을 늘릴 수 있도록 홍보 지원도 이뤄진다.

등록 기업이 벤처나라를 발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우수조달물품 신청 시 인센티브도 확대할 예정이다.

백명기 조달청 차장은 “신산업 분야 상품 발굴과 육성을 위해 전담 조직을 신설해 조달시장 등록 및 입찰참가자격 기준 등을 마련했다”면서 “불확실하지만 국민 편의를 제고할 수 있는 도전적 과제를 적극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교육부 공모 평생학습도시 선정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온라인 개학 55개국과 공유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