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6년 만에 고국에 온 ‘기산 풍속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26년 만에 고국에 온 ‘기산 풍속화’
19일 서울 종로구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특별전 ‘기산 풍속화에서 민속을 찾다’ 언론 공개회에서 한 관계자가 그림을 살펴보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19세기 말에 활동한 풍속화가 기산 김준근의 그림과 두부판, 씨아 등 민속자료 등 340여점을 소개한다. 특히 독일 로텐바움세계문화예술박물관(MARKK) 측이 소장하고 있던 기산 풍속화 79점이 한국을 떠난 지 126년 만에 돌아와 한국 관람객을 만난다.
연합뉴스

19일 서울 종로구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특별전 ‘기산 풍속화에서 민속을 찾다’ 언론 공개회에서 한 관계자가 그림을 살펴보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19세기 말에 활동한 풍속화가 기산 김준근의 그림과 두부판, 씨아 등 민속자료 등 340여점을 소개한다. 특히 독일 로텐바움세계문화예술박물관(MARKK) 측이 소장하고 있던 기산 풍속화 79점이 한국을 떠난 지 126년 만에 돌아와 한국 관람객을 만난다.

연합뉴스

2020-05-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