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활짝 웃을 수 있어요”… 서울, 전국 최초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북 군위, 내년 7월부터 대구 편입… 통합신공항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군산 앞바다서 발굴된 유물, 왜 목포에 보관해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혁신의 4차혁명 시대…성북 의회는 연구, 연구, 연구, 연구” [의정 포커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중균 성북구의회 의장

경로당·주민센터 ‘민원 해결왕’
초선 위한 역량 강화 프로그램
지역내 대학들과 상생안 마련

오중균 서울 성북구의회 의장

“변화와 혁신의 시대에 발맞춰 끊임없이 공부하고 연구하는 의회를 만들겠습니다. 의원들 스스로 전문적인 역량을 키워 구민들이 신뢰할 수 있는 의회로 거듭나겠습니다.”

오중균 서울 성북구의회 의장은 기초의회가 제대로 운영되려면 의원들이 열심히 연구하는 자세를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의원들 스스로 한 분야의 전문가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자신의 역량을 개발해야 의회가 발전한다고 생각하는 까닭이다.

9대 성북구의회 전반기를 이끄는 오 의장은 지난 23일 서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의원 22명 중 11명이 초선”이라며 “초선 의원의 성숙한 의정 활동을 위해 조례 및 예산안 심사 등 정책 역량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방의회에 요구되는 행정 수요가 다양해짐에 따라 관성에 젖은 획일적인 정책으로는 문제의 대안을 제안할 수 없다”면서 “의원 개개인의 전문성 강화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과 심도 있는 정책 연구를 통해 선도적인 의회로 이끌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3선인 오 의장은 그간 발로 뛰는 의정 활동을 통해 주민들의 고질적인 민원을 해결해 ‘민원 해결왕’으로 불린다. 특히 경로당, 여성센터 등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공간이 지역에 새로 들어설 수 있도록 힘썼다.

오 의장은 “지역 구석구석을 살피면서 책상 앞에서는 알 수 없는 지역의 현실적인 문제와 민원을 파악하고, 구민의 생생한 이야기를 귀에 담아 생활 속 살아 있는 정책을 개발하고자 노력했다”면서 “세심한 생활밀착형 정책을 개발해 활발한 경제 선순환을 이뤄 구민이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오 의장은 8개 대학이 있는 성북구의 지역 특성을 반영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상생하고 협력할 방안을 찾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코로나19가 장기간 이어지면서 지역 경제가 크게 침체한 가운데 골목상권을 살릴 방안을 모색하는 게 중요한 시점”이라며 “대학과 손잡고 성북구가 지닌 지역 자원을 활용해 도시의 매력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조희선 기자
2022-09-2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경부선·47번 국도 지하화 추진… 두 동강 난 군

하은호 시장 ‘자부심 가질 수 있는 군포시’ 청사진

이천에는 시장실이 두 곳, 농촌 마을까지 찾아가 민

김경희 시장 ‘시민 중심 행정’

시내버스 신설, 주민들 만족… 신길뉴타운 7년 숙원

최호권 구청장, 6713번 시승 여의도~홍대 ‘황금 노선’ 연결 출퇴근 시간 배차간격 더 늘려 뉴타운 입주민 교통편의 향상

금천청소년센터에 ‘민원해결사’ 구청장이 떴다

‘찾아가는 현장구청장의 날’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