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열까 닫을까… 지자체들, 청사 개방 고심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서울 난지한강공원에 1만㎡ 규모 ‘스타숲’ 만든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대구 이슬람사원 건립 갈등 악화… 이번엔 ‘돼지수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초, 주민과 원탁 토론… 발전 해법 찾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7일부터 4개 권역으로 나눠 진행
전성수 구청장 “주민과 서초 설계”


전국서울인/전성수 서울 서초구청장
전성수 서초구청장

서울 서초구는 주민들과 지역 발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원탁 토론회를 연다고 24일 밝혔다.

원탁 토론회는 ‘함께 모으는 지혜, 우리 동네는 ○○이 필요합니다’라는 주제로 오는 27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4개 권역으로 나뉘어 차례대로 진행된다.

첫 토론회는 27일 방배3동주민센터 7층 강당에서 열린다. 서초1·3동, 방배2·3동 주민 대표 100여명이 10개 모둠으로 나뉘어 각자의 동네에서 느끼는 불편 사항과 지역 발전 방안에 대해 자유롭게 토론할 예정이다. 이후 모둠별로 대표 의견을 선정하고 발표한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토론에 참여할 뿐 아니라 주민 제안 내용에 대해 답하고 함께 해결책을 모색할 계획이다.

구는 주민들이 제안한 의견을 검토해 시행 여부를 결정한다. 또 주기적으로 검토 보고회를 열어 희망 사업과 건의 사항을 관리하고 추진 사항을 주민과 공유할 예정이다.

전 구청장은 “이번 토론회는 주민들과 함께 서초의 현재와 미래를 설계하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서초에 살아서 참 좋다’고 구민들이 이야기할 수 있도록 현장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장진복 기자
2023-01-25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강서, 취약계층 난방비 32억 긴급 지원

2만 2859가구에 10만원씩 지급 사각지대 없도록 예비비도 투입

“금천 G밸리·시흥동 재개발 지원 팍팍… 미래도시

유성훈 금천구청장 시흥 1·3동 모아타운으로 선정 주거정비과 신설… 재개발 박차 신안산선 복선전철 사업 추진 2025년 개통 목표 준비 ‘착착’ 차상위계층 가구 월동비 지급 올해부터 정규 예산으로 지원

서초, 주민 목소리에 귀 ‘쫑긋’

주민 100명 참여 원탁토론 진행 18개 동 4개 권역 나눠 순회 예정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