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들 외국인 관광객 모시기 불붙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전북 상수도 누수율 서울의 11배… 낡은 관 교체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가로등에 전기차 7배속 충전기’ 우수 사례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현장 행정] 성동의 발상, 철로로 끊어진 아파트 잇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원오 구청장의 생활밀착 행정

“철로로 끊긴 아파트와 아파트가 연결되다니, 정말 꿈만 같습니다.” “철도 위를 지나는 다리가 생기리라고는 전혀 생각지 못했습니다. 이거야말로 주민들을 위한 생활밀착형 행정의 전형이 아닐까요.”

정원오(오른쪽) 서울 성동구청장이 5일 행당 스카이워크 준공식에서 참석자들과 박수를 치고 있다. 행당스카이워크는 행당동 서울숲더샵과 서울숲리버뷰자이아파트를 연결하는 보행 교량으로 지난해 4월 착공했다.
최해국 선임기자 seaworld@seoul.co.kr

지난 4일 오전 11시 서울 성동구 행당6재개발구역 공원에선 인근 아파트 주민들의 탄성이 쏟아졌다. 이날 열린 서울숲더샵과 서울숲리버뷰자이아파트를 연결하는 보행 교량 ‘행당스카이워크’ 준공식에 참여한 주민 100여명은 기쁨을 감추지 않았다. 리버뷰자이아파트 주민 진철호(61)씨는 “스카이워크 개통으로 리버뷰자이 주민들은 서울숲더샵아파트 쪽에 있는 4차 산업혁명 센터와 쇼핑몰 등을 이용하는 게 편해졌고, 아이들의 통학로도 마련돼 걱정을 덜게 됐다”고 했다. 서울숲더샵 주민 양순희(56)씨는 “스카이워크 조성으로 두 아파트 주민 간 소통이 더욱 원활해지게 됐고 왕십리역 중심 상가까지 생활권이 넓어져 좋다”고 했다. 준공식에 참석한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행당스카이워크 준공이 있기까지 많은 분들의 관심과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스카이워크 개통으로 주민 생활 여건이 크게 개선됐고, 지역 균형 발전도 도모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서울숲더샵은 2010년 착공해 2014년 준공됐다. 지하 5층부터 지상 42층 규모로 495가구가 산다. 서울숲리버뷰자이아파트는 2015년 10월 착공해 지난달 완공됐다. 지하 2층부터 지상 최고 39층 규모로 1034가구가 거주한다. 두 아파트는 경의중앙선, 분당선 등 철길에 가로막혀 주민들 간 왕래가 어려웠다. 인근 초·중·고교에 다니는 학생들은 주변 큰 도로로 돌아가야 하는 등 큰 불편을 겪었다. 구는 이런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54억 6000만원을 투입, 안전하고 편리하게 철도를 횡단하는 보행자 육교를 신설하게 됐다.

행당스카이워크는 폭 5m, 연장 78.5m로 지난해 4월 착공해 지난달 말 완공됐다. 지진과 충격에도 안전한 사장교 형식으로 설계됐고 교량 경관도 빼어나다. 주민 편의를 위해 엘리베이터도 2대 설치했다. LED등 151개를 배치, 야간 볼거리도 풍부하게 했다.

정 구청장은 “보행 교량 신설을 통해 철도로 단절됐던 두 지역 간 접근성이 좋아졌고, 주변 초등학교와 중·고등학교, 성동4차산업혁명체험센터, 성동소방서 등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민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7-06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한은·삼성 공장 꼭 강원에… 올림픽 유치했는데 기

김진태 강원지사 당선인 “나를 지켜 준 도민에겐 ‘순한맛’ 방만한 조직엔 한없이 ‘매운맛’ 실적 부진한 위원회 등 폐지할 것 4곳으로 나뉜 경제부서는 통폐합 특별자치도 설계 핵심, 규제 개혁”

“대기업 계열사 5개 유치… 전북새만금특별자치도 꼭

김관영 전북지사 당선인 도지사 직속 기업유치 사령탑 구성 글로벌 테마파크·외국인 유치 추진 새만금을 두바이 같은 성공 모델로 “국민의힘 추천자 정책협력관 임명 민생·실력 중심 공무원 인사 실현”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