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탈선 부추기는 한강 ‘러브텐트’ 규제

2면 개방·오후 7시까지…위반 과태료 100만원

신규 수도권매립지 조성 놓고 정면충돌

지자체·환경부 갈등 “쓰레기 대란” 우려

오늘 저녁 8시, 송파는 10분간 빛을 끕니다

지구의 날 맞아 롯데몰 등 10곳 소등

‘2019 달라지는 것들’ 발간한 동대문

출산지원금 첫째 아이부터 지급 등 주민생활 밀착형 행정 정보 담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대문구는 올해 처음 시행되거나 지난해와 달라지는 동대문구 정부 제도를 모은 리플릿 ‘2019 생활정보, 이렇게 달라집니다’를 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리플릿에 따르면 복지 분야에서는 동대문구 출산지원금 지원 대상의 폭이 커진다는 내용을 담았다. 종전 둘째 아이부터 지원되던 출산지원금이 이달부터 첫째 아이에게도 10만원씩 지급된다.

문화·교육 분야에선 동대문구 구민을 대상으로 원어민 화상영어 수업 운영 소식을 알렸다. 1:1 강의 2개월 기준 수강료는 8만 5000원이다. 경제·환경 분야에선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으로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자동차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은 운행이 제한된다고 적었다.

일반행정 분야에선 3월부터 동대문구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구민(등록 외국인 포함)은 ‘구민 생활안전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을 홍보했다. 자연재해 및 교통사고 등의 피해를 입은 구민은 1000만원 한도 내에서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 반려견 유실사고를 최소화하기 위해 3월부터는 3개월령 이상의 반려견을 대상으로 내장형 동물등록칩 시술비용을 지원한다. 반려견주가 시술 비용 중 1만원만 부담하면 차액은 서울시에서 지원한다는 내용이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9-01-11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또 방송사고…문 대통령을 ‘북 대통령’으로 자

종합편성채널 MBN이 문재인 대통령을 ‘북 대통령’으로 표기하는 방송사고를 내 사과했다.MBN은 21일 오전 8시 50분쯤 방송된 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목민관 10년 돌아본 용산구청장

구정 성찰 책 펴낸 성장현 구청장

4년간 150만명…명소된 경북도청

한옥·현대미 조화 입소문

“서울 중구 보행권 지켜주세요”

안전취약층 보호 캠페인

“올해 풍년들게 해주세요”

서울 동대문구 ‘2019 선농대제’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