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9430원 vs 8500원 수정 제안

최저임금위 6차 회의 양측 이견 못 좁혀

1000인 이상 기업 비정규직이 40.1%

파견·용역 고용 노동자 비율은 21.1%

횡성 한우?… 소형 전기차의 ‘엔진’입니다

횡성군, 이모빌리티 산업 육성 ‘승부수’

막아라! 아동학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북, 전담공무원 충원·보호요원 채용

서울 강북구가 공공의 책임성과 전문성이 강화된 아동학대 대응 체계 구축에 나섰다고 30일 밝혔다.

먼저 구는 아동학대 전담공무원을 충원하고 아동보호요원을 신규 채용한다. 기존 민관기관에서 담당하던 학대현장 조사업무를 전담공무원이 경찰과 함께 수행한다. 전담 인력은 실습과 교육을 거쳐 10월부터 투입될 예정이다.

아동학대에 대처하는 전담조직 신설도 추진한다. 학대 발굴부터 조사, 개입 조치 후 사후 관리까지 원스톱 통합서비스를 구현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2017년 강북구·성북강북 교육지원청·강북경찰서·아동보호전문기관 간의 업무협약에 따라 운영 중인 유관기관 통합망의 기능에도 구의 강화된 대응 체계가 반영된다.

학대 아동의 조기 발굴과 예방을 위해 상시 점검도 확대한다. 가정 돌봄에서 공적 양육 체계로 전환되는 시기에 맞춰 3세 아동의 소재와 안전을 확인하는 전수조사로 학대 고위험군 현황을 살핀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7-0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소년 특구’ 구로 만든다

이성 구청장, 청소년 친화도시 역점

2년간 외부재원 6052억원 유치

민선 7기 관악 빛나는 적극 행정

장애인 자립생활주택 2호 개소

이정훈 강동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