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사율 18% ‘풀밭 속 복병’… 전국에 진드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소멸 대신 희망의 샷… 군위 ‘효자’ 떠오른 골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대구 명물 ‘BTS 뷔 벽화거리’ 60m로 두 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참 좋은데 넘 비싼 제주 실태조사서 ‘재방문 많지만 불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주를 찾는 내국인 관광객들의 재방문율은 늘어났으나 비싼 물가에 대한 불만은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제주관광공사는 6일 지난해 제주를 방문한 내국인 4500명을 대상으로 ‘2021년 제주도 방문관광객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를 보면 최근 3년간 제주도를 방문했던 관광객의 재방문율은 82.1%로 나타났다. 2020년 80.0%보다 2.1% 포인트 늘었다. 코로나19로 지친 관광객들이 여가·위락·휴식을 위해 청정 제주를 선택했고, 해외여행 대체지로 부상되면서 재방문율 증가로 이어졌다.

재방문자들의 지난해 평균체류 일수는 4.57일(4박 5일)로 전년 대비 0.4일 증가했다. 방문 횟수는 평균 3.28회로 4회 이상 방문율은 2020년 27.8%에서 지난해 34.9%로 7% 포인트 이상 급증했다. 재방문 의향은 5점 만점 기준 4.17점으로 전년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1인당 지출은 2020년 50만 6344원보다 9만 4282원 증가한 60만 626원으로 조사됐다. 제주 여행 만족도는 5점 만점에 평균 3.88점으로 전년보다 0.08점 줄었다. 불만족 사항으로는 비싼 물가가 57.4%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는 전년보다 2.5% 포인트 늘어난 수치다.



제주 강동삼 기자
2022-04-07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