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 전동휠체어 운전연습장, 서울 최우수 민원서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포항 ‘당뇨 억제 쌀’ 최적 재배지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정시 대비 대입전략 고민, 강서구가 해결해줍니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정장 벗고 강서 바닥 챙기는 ‘작업복 김씨’ [현장 행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솔선수범 나선 김태우 구청장

문화예술 도시에 맞게 청소 앞장
주민과 함께 낙엽·꽁초 쓸어 담아
“마곡 등 지역 명소들 계속 챙길 것”

김태우(앞줄 오른쪽) 서울 강서구청장이 지난 15일 지하철 5호선 발산역 부근 등촌3동 먹자골목에 버려진 쓰레기 더미를 치우고 있다.
강서구 제공

“오전 출근길에 청사 주변으로 밤새 쌓인 쓰레기가 수북했습니다. 문화예술 도시로 거듭나고 있는 강서구의 거리가 지저분하면 안 되기 때문에 청소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지난 15일 서울 강서구 등촌동 백합어린이공원. 잔뜩 흐린 하늘 아래 100여명의 주민이 모였다. 모두 빗자루와 집게, 대형 쓰레기봉투 등의 청소 도구를 들고 있었다. ‘등촌3동 깨끗한 마을 만들기’ 행사에 참여하기 위해서였다.

대열 맨 앞에는 노란색 작업복 차림에 운동화를 신은 김태우 강서구청장이 있었다. 구청장이 직접 청소 취약 현장을 찾아가는 이번 행사는 김 구청장이 아이디어를 냈다. 주민들과 함께 청소하며 자발적 청소 문화를 확산시키고,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서다.

이날의 청소 구역은 유동인구가 많은 지하철 5호선 발산역 부근 등촌3동 먹자골목. 김 구청장은 40여분 동안 매우 빠른 걸음으로 먹자골목 일대 약 600m 구간을 활보하면서 바쁘게 손을 놀렸다. 도로와 인도 사이에 낀 담배꽁초도 빗자루와 손으로 일일이 끄집어냈다. 김 구청장은 인도와 도로는 물론 빗물받이 위에 쌓인 낙엽을 일일이 쓸었고, 뒤따르던 자원봉사자들은 이를 대형 쓰레기봉투에 쓸어 담았다. 김 구청장은 “최근 낙엽 때문에 서울 시내에 침수 피해가 많았다. 낙엽은 낭만의 상징이지만 호우 피해를 키우는 주범이니 제때 치우는 게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발산역 인근의 한 주차장을 지나다가 담벼락과 주차된 차 사이에 쌓인 쓰레기 더미가 눈에 들어왔다. 시멘트와 플라스틱 더미 등 건설 폐기물부터 썩은 음료수가 담긴 용기 등이 오랫동안 방치된 상태였다. 김 구청장은 “하… 안 보이는 곳에는 여전히 쓰레기가 많네”라고 혼잣말을 하며 다른 봉사자들과 함께 10여분 동안 빗자루와 손으로 쓰레기들을 일일이 다 치웠다. 지나가던 한 주민은 “청소를 제일 열심히 하는 사람이 있길래 자세히 보니 김 구청장이더라”라고 칭찬했다.

강서구의 청소 행사는 앞으로도 계속된다. 김 구청장은 오는 23일에는 젊은층이 많이 찾는 마곡 문화의 거리를 청소할 예정이다. 김 구청장은 “깨끗한 거리엔 쓰레기를 잘 버리지 않는다. 청소하면 건강도 챙기고 거리도 깨끗해지고 마음도 깨끗해지는 일석삼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거리가 깨끗해야 지역경제도 활성화된다”면서 “깨끗한 마을 만들기 캠페인을 전 지역으로 확대해 담배꽁초 없는 깨끗한 강서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두걸 기자
2022-11-21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구로 “숲속에서 책 읽는 기쁨, 누려보세요”[현장

수목원 내 ‘항동푸른도서관’ 개관 도서 1만여권·열람석 71석 마련 성공회대 산학협력단 위탁 운영 문헌일 구청장 “주민에 힐링 선사”

용산 “화재취약 가구에 경보기 설치해드릴게요”

HDC현산, 경보기 364대 기탁 16개 동별로 지원 대상 선정

중랑, 집에서 의료서비스 받는다

장기요양 재택의료 시범사업 어르신 집 찾아가 진료·간호

김길성 중구청장, 독거노인 안전한 겨울나기 직접 챙

가정 방문해 건강·난방 등 점검 중구,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시행 복지사가 외출 동행·식사 관리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