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생 불법 체류율, 참 이상한 산정법… “정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DJ 사저’ 등 고양시 상징물, 활용 방안 못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포차·사진관·버스킹… MZ 겨냥한 대구 전통시장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매화축제 이틀이나 앞당겼는데… ‘4월 같은 2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초 메타버스 활용 세무 서비스…납세자 권익증진 최우수상 수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자치구 유일… 특교세 1억


‘서초 택스테이션’으로 지방세 권익증진 우수 사례 발표 대회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받은 서울 서초구 직원들이 전성수(왼쪽 세 번째) 구청장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초구 제공

서울 서초구가 전국 최초로 도입한 메타버스 활용 세금 종합서비스 ‘서초 택스테이션’ 등 차별화된 세무 서비스가 납세자 권익증진 우수 세무행정으로 인정받았다.

서초구는 지난달 30일 ‘2023 지방세 권익증진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서울 자치구 중 이번 대회에서 수상한 것은 서초구가 유일하다. 행정안전부 장관상과 함께 특별교부세 1억원도 받게 됐다.

행안부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납세자의 권익증진 등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확대·전파하기 위해 2019년부터 개최되고 있다.

특히 이번 심사에서는 시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각종 세무 궁금증을 해결하는 메타버스 세무서비스 서초 택스테이션이 심사위원들의 호평을 받았다. 서초 택스테이션은 주민들이 메타버스 플랫폼 젭(ZEP)에 접속해 맞춤형 세무강의, 세무상담과 함께 월별 지방세 일정, 실시간 채팅을 통한 지방세 안내 등의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시스템이다. 세무 상담실에서는 세금 문제에 대한 궁금증을 세무사와의 1대1 화상 상담을 통해 해결할 수 있다.

또 ‘4개 권역별 찾아가는 세무설명회’를 비롯해 ▲평일 상담 받기 어려운 구민을 위한 ‘세금고민 해결의 날’ 운영 ▲유익한 지방세 내용을 담은 ‘지방세 상식’ 책자발간 ▲셀프 등기 리플릿 제작 등 납세자 중심의 세무 행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앞으로도 납세자 권익증진을 위한 서초만의 차별화된, 그리고 더 가깝게 다가가는 세무행정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2023-12-06 9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