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소음 직접 재보니 기준 초과 7.4%뿐…“피해 현실 반영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국비 잡아라” 지자체 예산 확보 총력전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방산업체 맞선 기장군 ‘戰士’… KTX 이음 정차역 유치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김경호 경기도의원, 친환경농업 유통대책 마련 정담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의회 제공

김경호 경기도의회 의원(더불어민주당·가평)이 지난 27일 가평상담소에서 가평군 친환경연합회 학급급식 포도 출하반 회원들과 친환경농업 유통대책 마련을 위한 정담회를 가졌다.

이날 정담회에 참석한 김정수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학교에 납품이 되지 않을 경우를 대비해 유통채널을 다양화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특히 무농약으로 재배함에 따라 일반 관행농법보다 더 많은 비용과 노력이 들어감에도 불구하고 시장에서는 제대로 가격을 받을 수 없다”며 군부대 납품을 요청했다.

이에 김경호 의원은 경기도 농업정책에 의하여 현재 군부대의 경우 국방부와 농협 간 협약서에 의해 농협에 납품되고 있다고 밝혔다.

따라서 협약서 내용에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할 수 있도록 규정을 재조정하는 것이 필요함에 따라 도지사와 국방부 장관의 정책협의 시 안건으로 상정할 것을 요청했다.

또한 현재 무농약 재배 농가를 위해서는 유통 채널을 다양화하는 방법도 논의됐으며 이를 위해 대형슈퍼에 납품하는 방안도 논의됐다.

김경호 의원은 “현재 무농약이나 유기농법의 경우 관행 농업에 비해 비용과 노력이 많이 들어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대로 가격을 받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며 “단기적으로 유통채널 다양화를 목표로 하고 장기적으로는 푸드플랜을 통해 공공급식용으로 판매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편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소상공인·미취업청년 ‘든든한 울타리’ 구로

영업제한·집합금지 업소에 지원금 만 19~34세 취업 장려금 2차 접수

“실직 주민 오세요”… 관악 희망근로 600명 모집

오늘부터 29일까지 주민센터 신청 4대 보험 가입 및 주·월차 수당 지급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지정 철회 이끌어낸 양천

“의견 청취 없었다” 학부모 80%가 반대 김수영 구청장, 조희연 교육감에게 요청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