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궁 태원전’ 현판 엉터리 복원… 진짜는 국립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중개 수수료 1% ‘배달특급’… 1년 만에 900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중심 업무·심심한 인프라… “아직도 세종이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광명시 자원봉사자들 코로나19 방역 열정 뜨겁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자율방재단·광명시생명사랑단 등 500일 넘게 봉사활동


광명시청 전경

연일 35도가 넘어가는 폭염속에서 코로나19로부터 지역사회를 지키기 위해 방역분무기를 어깨에 메고 방역활동을 벌이는 경기 광명시 자원봉사자들의 열정이 뜨겁다.

광명시는 28일 광명시자율방재단과 광명시생명사랑단, 아태환경NGO 한국본부, 새마을지도자광명시협의회 회원들이 스스로 지역사회를 지킨다는 의지로 일선에서 방역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PC방과 노래방 등 코로나에 취약한 곳과 지하철역이나 전통시장 등 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방역 봉사를 하고 있다.

김동주 광명시생명사랑단 단장은 ‘연일 계속되는 폭염속에서 방역봉사를 하는 회원들에게 미안하면서 고맙다”면서, “코로나19에 맞서 500일 넘게 방역 봉사를 진행하고 있다. 하루빨리 코로나가 사라져서 우리의 일상을 회복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또 광명시자율방재단 구필회 단장은 ‘매주 금요일은 광명시에서 정한 방역데이로, 우리 방재단에서 지역별로 주1회 방역을 진행하고 있다”며, “더운 날씨지만 모두 코로나19로부터 지역사회를 지킨다는 일념으로 참여해 빨리 코로나가 사라지기를 바란다”고 희망했다.

윤지연 광명시자원봉사센터 센터장은 ‘변종 바이러스로 인한 코로나 확산과 폭염속에서도 지역사회를 지키고자 나서주신 자원봉사자분들에게 매우 감사드린다”고 말하고, “코로나 방역도 중요하지만 자원봉사자의 건강 관리도 중요하다.

폭염속에서 안전한 자원봉사 활동을 진행할 수 있도록 안전 수칙 등을 준수해주시길 부탁드리며, 센터도 상시 모니터링을 통해 안전한 자원봉사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광명시자원봉사센터(2687-1365,1465)로 문의하면 된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독서로 새로운 미래 함께 만들어요” ‘책 읽는 도

[현장 행정] 금천구 ‘책읽는도시協’ 첫 포럼 개최

광진, 재활용품 수집 어르신 교통안전 교육

70여명 참석… 동절기 사고 예방 지원 방한 야광조끼·장갑·핫팩 등 용품 배부

영등포 국민행복민원실 “상복 터졌네”

행안부 장관 표창 등 3개 잇따라 수상

“당선 1년여 만에 공약 66% 실천… 부산 북항,

‘40년 토박이’ 최진봉 부산 중구청장의 미래 포트폴리오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