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연세·시립대에 서울시 취업사관학교 생긴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인삼 화장품부터 참외 막걸리까지… 경북 농·특산물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새만금국제空 기본계획안 고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유쾌한 마포… 디지털 창작공간 ‘마마플’ 26일 개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포중앙도서관 2층에 새로 마련
레고 스튜디오·포럼 VR 등 구성


유동균(오른쪽) 서울 마포구청장이 마포중앙도서관 2층에 조성된 디지털 창작 공간 ‘마마플’에서 레고와 영상 기술이 접목된 ‘브릭 스튜디오’를 체험하고 있다.
마포구 제공

서울 마포구는 놀면서 배우는 공유형 디지털 창작공간 ‘마마플’을 마포중앙도서관 2층에 마련했다고 22일 밝혔다. 마마플은 오는 26일 개관한다.

마마플은 ‘마포 메이킹 앤드 플레잉 플레이스’(Mapo Making & Playing Place)의 약자로, 마포구민 누구나 디지털 창작물을 만들 수 있는 약 170㎡ 넓이의 공간이다. 이용 가능한 시설은 참여자가 결말을 정하며 가상현실(VR) 속 얘기를 체험하는 ‘포럼VR’을 비롯해 나만의 레고 창작물을 만든 뒤 우주·해양·자연 등 3가지 배경과 결합해 영상으로 만들 수 있는 ‘브릭 스튜디오’, 영화 속 주방을 경험할 수 있는 ‘키친 스튜디오’ 등으로 구성돼 있다. 마포중앙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사전 접수하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마마플 개관을 앞두고 미리 현장을 방문한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앞으로 마포중앙도서관이 도서나 학습뿐만 아니라 디지털 창작 공간을 갖춘 융합형 도서관 역할도 수행할 것”이라며 “디지털 교육 문화를 선도하고 공동체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희선 기자
2022-03-2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