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I·SEOUL·U’ 바꾼다… 세번째 브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농민 걱정 뚝”… 농산물 가격 지키는 지자체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고추농가 초상집인데 고추축제에만 진심인 영양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이름 같은 두 단체장, 똑소리 나는 상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등포구·충주시, 자매결연으로 도농 교류 활성화

서울 영등포구와 충북 충주시가 상생 발전 방향을 찾는다.

영등포구는 충주시와 자매결연을 맺고 행정, 경제, 문화, 복지, 환경 등 각 분야에 걸쳐 상호교류를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자매결연으로 구는 먼저 매달 구청 광장에서 열리는 농·특산물직거래 장터에서 충주시의 우수 농산물을 만나 볼 수 있게 됐다. 구 관계자는 “당장 이달 28일에 열리는 직거래장터에서부터 충주시 농민들이 참여할 것”이라면서 “충주시는 농산물 판로를 개척할 수 있어 좋고, 영등포구민은 신선하고 질 좋은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구는 이 밖에 충주시 농·특산물 쇼핑몰 이용 시 구민 할인 적용 방안 등을 추가로 준비하고 있다.

문화·관광시설 이용 시에도 양 지역 주민들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먼저 영등포구민이 단체로 고구려천문과학관 등의 문화·관광 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충주시민은 영등포아트홀 공연 관람료와 키즈앤키즈 어린이직업체험관 입장료 등을 할인받을 수 있다.

구는 지역 간 문화 교류 활성화가 도시의 관광산업 발전에도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지자체 간 상호 교류는 물론이고 공무원, 청소년, 민간단체 등으로도 교류 반경을 넓혀 더욱 긴밀한 관계를 이어 갈 계획”이라면서 “특히 영등포구와 충주시의 단체장 이름이 모두 조길형이라 앞으로 더욱 활발한 교류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자매결연 협정식은 28일 11시 영등포구청 3층 기획상황실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15-07-2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새 강서구청사, 주민 편의·실용행정 극대화”

김태우 구청장 2대 중점 방향 제시 “서울식물원 등 주변 시설과 조화 휴일엔 주민 휴식공간으로 활용” 11월 설계 마무리, 내년 2월 착공

서초 수해복구 도우러 간 광진구청장

영등포엔 폐기물 처리 장비 지원

수해 中企 연리 2%로 최대 2억 융자… 구로, 소

주택 침수 가구엔 재난지원금 재난 종료일 10일 내 신청해야

함께, 주고, 받고… 태극기 소통 나선 송파 [현장

서강석 구청장 “태극기 달아요”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