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방된 청와대 속, 경주 불상은 아직도 갇혀 있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장수군수 선거서 ‘현금’ 덜미… 그것도 두 명이나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멍 때리고 싶다면 제대로 멍 때려봐요, 제주 ‘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성남시 올 재정규모 3조9319억원…자립도 62.22%·자주도 70.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성남시 중원구 성남대로 성남시청 전경.

경기 성남시의 올해 재정 규모는 지난해 예산 3조4642억원보다 4677억원(13.5%) 늘어난 3조9319억원이다. 재정자립도는 62.22%, 재정자주도는 70.56%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이런 내용ㅇ의 ‘2022년 회계연도 예산 기준 지방재정 운용 현황’을 28일 공시했다.

이는 인구 50만명 이상의 16곳 유사 지방자치단체의 예산 평균 2조8219억원보다 1조1100억원(39%) 많은 규모다.

성남시 전체 예산 중에서 일반회계의 세입예산 규모는 2조5939억원이다.

이 가운데 지방세, 세외수입 등의 자체 수입 비중은 62%(1조6139억원), 지방교부세, 조정교부금, 보조금 등의 이전 재원 비중은 38%(9800억원)로 각각 나타났다.

지방자치단체가 스스로 살림을 꾸릴 수 있는 능력을 나타내는 지표인 재정자립도는 62.22%로 집계됐다. 이를 유사 지자체 평균 재정자립도 38.11%와 비교하면 24.11% 높은 수준이다.

자체 수입에 이전 재원을 더해 계산한 재정자주도는 70.56%로 집계돼 유사 지자체 평균 58.5%보다 12.06% 높았다.

시 담당자는 “성남시는 유사 지자체보다 재정 규모가 크고, 재정자립도와 재정자주도가 높아 안정적이고 건전한 재정 상태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고 밝혔다.

신동원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